초록 close

최근 청소년 가출은 점차 조기화 되고 있고, 상습적․장기적 가출이 보편화되고 있어 과거보다 더욱 심각해지고 있다. 이 연구는 대학생의 청소년 시절의 가출 경험에 대해서 가출의 유형에 따라 구분해서 유형별 특성과 심리에 대해서 살펴보는데 그 목적이 있다. 이 연구의 결과 첫째, 전체 조사대상자 218명 중 51명(23.4%)이 가출경험이 있었으며, 무가출자가 유가출자보다는 가출에 대해서 더 부정적으로 인식을 하고 있었다. 둘째, 가출당시 중학교 때(49.0%), 1회 가출(56.9%), 가출친구는 1-2명(35.3%)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모두 추구형이 많았다. 비행 및 범죄로 가출비를 충당하는 경우는 추구형이 가장 많았다. 셋째, 가출시 비행 및 범죄문제에 대한 경험은 가출 유형에 관계없이 음주(60.8%) 및 흡연(51.0%)이 가장 많았고, 추방형에서는 성폭행의 경우도 조사되었다. 마지막으로 가출 후의 심리 조사결과, 추구형 가출의 경우 타 유형보다 가출 이후 해방감을 많이 느끼지 못하지만, 탈출형이나 추방형 가출의 경우에는 가출 이후에도 심리적 해방감과 편안한 느낌을 가질 수 있기 때문에 보다 만성적이고 장기적인 가출을 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Adolescent runaway has become a more serious problem, because the runaway age is getting younger, and habitual, long-term runaway is becoming more common.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characteristics by types: "escape from", "deported from", "seek after", and the mentality of juvenile runaways. This study was based on the survey data which collected on 214 college students out of a total of 240 in South Korea. The results of this study demonstrate that respondents who had not run away expressed more negative attitude toward runaways. And 51(23.4%) of respondents had run away when they were young. The majority of these respondents had runaway when they were middle school students(49.0%), had run away only once(56.9%), and had one or two runaway peers(35.3%). The seek-after type of runaway was most likely to meet living expense by delinquency and crime. The majority of the respondents misdeeds during that time were drinking(60.8%) and smoking(51.0%). One seek after-type runaway, however, reported committing sexual assault. Lastly, the result of psychological analysis after the runaway shows that the seek after-type juveniles were unable to feel at ease during the time they were away. However, the escape from-type and deported from-type runaway juveniles could feel at ease, and felt a sense of freedom. Because of this, these two types of adolescents could be chronic runaway juveni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