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이 연구는 전북 부안군 변산반도 국립공원 내 봉화봉 지역의 야외지질 학습 자료를 개발하려는 것이다. 또한 이를 과학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교육적 효과를 최대화하려고 적용하였다. 봉화봉 지역의 중생대 백악기 퇴적층은 해안 절벽에 형성된 큰 규모의 뚜렷한 퇴적구조를 관찰할 수 있어 지구과학 교과 야외학습 자료를 개발할 만한 가치가 있다. 이 지역은 또한 중등교육 교과과정의 일반적 내용과 심화학습 프로그램과 관련된 다양한 지질구조를 관찰할 수 있다. 5 단계 야외학습 모델이 과학고등학교 지구과학 관련 동아리 학생 15명에게 적용되었다. 이 연구는 야외학습 과정에 따른 학생들의 반응을 질적 분석하였다. 활동 과정에서 질적 분석 연구는 학생과 교사와의 토론과 면접을 통해 수행되 었다. 결과적으로 학습자료를 이용한 야외 탐사활동은 자기주도적 학습능력과 지구과학의 실제적인 학습이해를 증진시 키는데 효과적이었다.


This study is to develop teaching materials for geological fieldwork around Bonghwabong area in the national park of the Byeonsan Peninsula, Buangun, Jeonbuk. The developed materials are applied in the geological fieldwork of science high school students to maximize the effects of use. The sedimentary succession of the Bonghwabong area in the Cretaceous age, Mesozoic, represents large-scale and distinctive sedimentary structures on the sea cliffs, which are utilized as teaching materials for earth science fieldwork. The area of Bonghwabong also comprises various geological structures related to advanced learning programs as well as those within the curriculum of high school earth science. A five-step fieldwork model was applied to 15 students in clubs related to earth science in a science high school. This study used a qualitative methodology to analyze students' responses that were gathered about the process of fieldwork. During the activity, a qualitative analysis was carried out by using discussions and interviews both with the students and the teacher. Results indicated that the fieldwork activity using teaching materials was effective in helping the students improve their self-directed learning and practical understanding of earth scien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