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공공부문의 지식공유 전략을 도출함에 있어서 중요한 것은 민간기업으로부터 공공부문으로 유입된 지식관리가 후발주자인 공공부문에로의 적용에 있어 한계와 공공부문 특성에 대한 인식을 근거로 하여 전략적 보완이 필요하다는 점이다. 본 연구는 지식공유에 있어 공사부문간 차이가 존재하는지의 유무를 경험적으로 도출하고자 T-test 및 회귀분석을 실시하였으며, 양 부문간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가 존재함을 밝혀냈다. 정부조직이 지식공유에 있어 민간기업에 비해 덜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러한 연구결과를 토대로 정부조직의 지식공유에 있어 정책적 시사점을 논의하고 있다.


The important thing in deriving strategies of knowledge sharing in public sector organizations is that there is a limitation to applying knowledge management capabilities developed from private organizations to public organizations. Strategic complements to take into account the characteristics of public organizations are needed. This study empirically explores the differences in knowledge sharing between public and private organizations. The results of T-test and regression analysis show that the level of knowledge sharing in public organizations is lower than in private organizations. A larger difference in the level of internal or external knowledge sharing between the two sectors was also found. The results can be explained by the unique characteristics of public organizations. The study also presents lessons and implications for management and leadershi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