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법화경의 대부분의 내용은 비유설화이다. 법화경의 비유설화들은 중국 당대부터 주요한 일곱가지 비유설화를 七譬라 하여 중요하게 인식되어왔다. 28품으로 구성된 법화경은 7권으로 분권되거나 혹은 작은 글씨의 1권으로 조성하는 두 가지의 방식으로 사성되었다. 현재 남아 있는 고려의 법화경 사경변상도는 대부분 비유설화중심의 7권본 변상도이며, 1권본 영산회설법중심 변상도 형식의 작 품은 드물게 남아 있다. 7권본의 비유설화중심 변상도인 경우 화면 오른쪽엔 설법 장면이 왼쪽엔 각 권의 주요한 비유설화들이 표현되었다. 영산회설법중심 변상도는 석가의 설법 장면을 표현한 것이 다. 법화경의 비유설화들은 내용이 매우 쉽고 친숙하여 고려의 여러 문집에서 자연스럽게 인용되었 으며, 동시에 승려들의 여러 활동과 더불어 법화경 사성은 고려 후기 공덕신앙으로 유행하였다. 법화경 사경변상도는 동시기의 다른 사경변상도에 비해 중국과의 영향관계가 확연해서, 수용 양상에 대한 연구는 큰 의미를 갖는다. 고려 전기에는 거란대장경의 유입을 기점으로 요의 문물을 수용하였다. 고려 전기의 일본 金剛峯寺소장본과 山西省應縣佛宮寺에 출토된 거란대장경의 법화 경 사경변상도와의 비교를 통해서 이러한 수용양상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거란대장경의 판본변상 도의 영향을 받은 金剛峯寺본은 거란대장경의 삼초이목도상과 남송대 판본으로 자리 잡는 삼초이 목 도상의 과도기적 단계를 보여주고 있는 중요한 작품이다. 당대 돈황에서 雨中耕作장면으로 표 현되던 삼초이목 도상이 상단의 용의 모습, 하단에는 도롱이를 입은 인물의 모습으로 정착되는 변 화과정의 중요한 한 단계를 金剛峯寺본이 보여주고 있는 것이다. 고려 후기에 들어서면 고려 전기와 다른 양식변화가 이루어져 새로운 판본의 수용이 이루어졌 음을 알 수 있다. 이 시기 남송으로부터의 여러 출판물의 유입이 이루어졌고, 이 출판물들은 고려에 서 다시 영인되어 유포되었을 것이다. 주목해야할 점은 동시기 元의 판본변상도가 존재했음에도 불 구하고 고려 후기 근간을 이루고 있는 본은 남송대의 판본이라는 것이다. 특히 남송대의 판본이 다 양한 방식으로 조성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고려 후기 유행본은 두 가지 정도로 한정되어 유행하였다 는 사실은 주목된다.


Much of the content of the Lotus Sutra consists in parables. Since Tang China, seven of the parables in the Lotus Sutra, known as chilbi (seven metaphors), were considered essential to the understanding of Buddhist teachings. The twenty-seven chapters of the Lotus Sutra were either organized into seven volumes or in a single volume by reducing the size of characters. The currently surviving frontispieces to the Lotus Sutra dating from the Goryeo period are mostly those of seven-volume editions. Examples of Yeongsanhoe Seolbeop Byeonsangdo (Frontispiece on Buddha Lecturing in the Yong Chi Mountain) to one-volume editions of the Lotus Sutra are rather rare. Frontispieces to seven-volume editions of the Lotus Sutra, featuring the scene of lecture, usually has at its left side the text of a parable with the scene itself placed at the right side. Most Yeongsanhoe Seolbeop Byeonsangdo are scenes of lectures by Shakyamuni Buddha. The parables in the Lotus Sutra are mostly familiar tales that are quite easy to understand, and many of them are frequently found in various anthologies from the Goryeo period. Compared to frontispieces to other sutras, Lotus Sutra frontispieces show a distinct Chinese influence. Following the import of the Khitan Tripitaka during its early years, Goryeo embraced many cultural elements from the Liao Dynasty. A comparison of the Lotus Sutra from early Goryeo, currently housed in Kongobuji Temple in Japan, and the Lotus Sutra frontispiece in the Khitan Tripitaka, discovered in Fogongsi Temple in Yingxian of Shanxi Province, reveals conclusive evidence of exchanges between Goryeo and the Liao. The Kongobuji version of the Lotus Sutra, aside from the influence of the Khitan Tripitaka it exhibits, is also important for its illustration of the samcho imok (three plants and two trees) parable. The illustration is in a transitional style between the corresponding illustration in the Khitan Tripitaka and the Southern Song-dynasty illustrations on the same theme. The illustration of this parable from the Tang Dynasty -found in Dunhuang- consisting of the image of a farmer plowing his field in the rain later becomes that of a man wearing a straw rain cape with a dragon depicted above him. The Kongobuji frontispiece is in the intermediary phase between the two, providing the missing link between them. A significant stylistic change which occurred in the late Goryeo Dynasty suggests that by then, new prints of Lotus Sutra frontispieces arrived to the Korean peninsula from the continent. Southern Song-dynasty publications must have been brought to Goryeo during the 12th century, and Goryeo wood print blocks and woodcut blocks must have been updated accordingly. Interestingly, Yuan-dynasty woodcut frontispieces, contemporary to the Southern Song, had little influence on late-Goryeo Lotus Sutra frontispieces, for which the latter remained an almost exclusive source of influence. Another noteworthy fact is that, in spite of a large variety of Lotus Sutra frontispieces printed during the Southern Song Dynasty, only two of them were widely known and popular in Gory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