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의 목표는 생물담체(biocarrier)에 의한 생물접종기술(bioaugmentation)을 개발하여 원유로 오염된 해양 저질의 정화에 활용하고자 하는 것이다. 몇 군데의 원유로 오염된 해안으로부터 수 가지의 분해미생물군집을 농 화배양하여 평가한 결과 기능적으로 상이한 2가지의 미생물군집을 분리하였다. 이들 미생물군집을 혼합 배양한 경우 Alcanivorax sp.가 우점종을 이루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 군집과 대나무활성탄 등을 이용하여 미생물제제 (MA-2)를 제조하여 사질의 원유오염 해안토양에 처리할 경우 5주 후 산소발생제의 존재하에 90% 이상의 TPH 분해력을 나타내었다. 또한 점질의 토양도 미생물제제(MA-1)를 처리할 경우 5주 후 71% 정도의 분해율을 나타 냈다. 이는 분리된 토착미생물군집을 활용하여 오염토양의 처리에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한편 계면활성제의 고농도의 처리는 분해미생물의 작용을 억제하므로 적절한 농도의 확인이 필요하며 점토질의 토 양의 정화를 위해서는 적절한 통기를 시키는 방법(산소발생제 투여, 기계적 aeration 등)의 활용이 요구된다.


This study was carried out to develop an effective biocarrier-mediated bioaugmentation technology which will be useful for remediation of the crude oil-contaminated marine sediments. Enrichment of several microbial communities was made from several oil-polluted seashore sites and the two distinctively functional consortia have been successfully selected. These two consortia were grown together and used to manufacture the microbial agents for bioaugmentation of marine sediments polluted with crude oil. The most dominant species in the mixed culture was identified as Alcanivorax borkumensis based on pure culture and DGGE analysis. Bioaugmentation of oil-polluted marine sediments with the microbial agent MA-2 formulated using the mixed culture and biocarriers (activated carbon and minerals) was more effective, especially in combination with an oxygen producing (releasing) compound (ORC). Ninty percent of TPH was removed in the presence of ORC in 35 days while 74% in the absence of ORC. This indicated that the indigenous consortial degraders could be immobilized on the active carbon as a biocarrier to manufacture microbial agents and then effectively bioaugmented for remediation of the oil-polluted sedi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