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석재 가공 시 발생되는 석분은 산업폐기물로 되어있다. 현재 이 석분은 지하에 매립하거나 지상에 야적되어 방치되고 있어 폐기물로 처리하는 데 많은 비용이 요구되고 있고, 토질과 지하수 등의 환경오염의 원인이 되고 있다. 또한 콘크리트의 주재료인 골재의 공급이 부족한 현실을 고려하여 본 연구에서는 폐석분을 콘크리트 혼화재료로 재활용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연구하고자 한다. 석분함유량에 대한 시멘트비를 조정한 결과, 20~30 N/㎟의 콘크리트의 압축강도가 나타났고 이는 석분의 함유에 따라 압축강도가 감소되지 않음을 알 수 있었다. 석재 가공 시 발생되는 석분을 콘크리트 혼화재료로 재순환하여 사용하여도 콘크리트의 압축강도에는 전혀 문제가 없음을 알 수 있었다.


The stone dusts produced during the manufacturing process of stone blocks are considered as one of industrial waste materials. This stone dusts are managed to either burying under the ground or stacking in the yard, but this disposal process is required an extra costs. The stone dust disposal like burying or stacking also cause environmental pollution such as ground pollution and subterranean water pollution. Thus, this study was conducted to explore the possibility of recycling stone dusts as a concrete mixing material in order to extend recycling methods . Based on the experiment results on various ratios of cement to stone dust content, the compressive strengths of concrete were recorded in the range of 20~30 N/㎟. The results did not show any decrease in compressive strength due to the stone dust content. It can be concluded that the stone dusts produced by stone block manufacturing can be sufficiently recycled as one of concrete mixing materials in the aspect of compressive streng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