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이 연구의 목적은 국내 중․고등학교 테니스선수들의 배경변인에 따른 스트레스요인 차이분석을 통하여 경기력향상 및 우수 테니스선수를 육성하는데 있어 하나의 기초자료를 제공하는데 있다. 이를 위해 대한테니스협회에 등록되어 있는 중․고등학교 테니스선수 33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연구결과 성별은 여자선수, 중․고등학교 학생별은 고등학생, 경기성적별은 비우수선수, 훈련량(시간)별은 평균 42시간 이상, 상해유무별은 상해를 경험한 선수, 연간 대회출전 빈도별은 10회 이상에서 스트레스가 다소 높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따라서 지도자들은 선수들을 지도함에 있어서 보다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훈련방법을 모색해야 함을 논의과정을 통해 주지하였다. 이를 위한 일련의 방편으로서 적절한 시합시즌의 편성 및 출전빈도 선택, 탄력적인 훈련시간 운용, 정기적인 심리훈련프로그램 적용 등을 통해 선수들이 스트레스에 보다 효율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지도자들의 지속적인 노력이 요구됨을 결론으로 제시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find out the stress factors of middle school and high school tennis players by the background. The subjects were composed of 338 female and male tennis players of middle school and high school. Result found from such a analysis study was as follows; from gender point of view, the stress of female players showed higher score than males, from school grade point of view, the stress of high school players showed higher score than middle school players, from game record point of view, the stress of the top players showed higher score than players, from training time point of view, the stress of the players showed higher score more than 42 hours, from injury point of view, the stress of the injury experienced players showed higher score than injury unexperienced players, game participation frequency point of view, the stress of the players showed higher score more than 10 repetition. In conclusion, it was suggested that composition of the right game season, selection of the participating frequency in a game, use of the flexible training time, and application of the training program at stated perio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