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난소에 발생하는 대세포 신경내분비암종은 발생빈도가 매우 드물고, 예후가 불량하며, 상피성 난소암과 주로 동 반하여 발생하는 질환이다. 47세 여성이 정기 검진 중 우연히 발견된 골반내 종괴를 주소로 시험 개복하여 좌 측 자궁 부속기 종괴를 적출한 후 동결절편 조직검사상 악성이 확인되어 근치적 수술을 실시하였다. 육안적 검 사상 종괴는 장축이 11cm로 피막이 부분 파열되어 있었고, 조직검사와 면역조직화학염색상 대세포 신경내분비암 종, 악성 브레너 암종, 장액성 선암종등이 혼합된 형태였다. 난소암 Ic기의 진단 하에 taxol과 cisplatin 병합 항암화학요법을 6회 실시하였고 2년간 추적검사중이며 재발이나 전이의 증후는 발견되지 않았다.


Large cell neuroendocrine carcinoma of the ovary is rare, aggressive neoplasm frequently accompanied with surface epithelial tumor. A 47-year old woman with asymptomatic pelvic mass which showed malignant on frozen biopsy underwent total hysterectomy, bilateral salpingo-oophorectomy, pelvic and para-aortic lymphadenectomy, partial omentectomy, appendectomy. Pathologically, size of the pelvic mass was 11cm in greatest diameter with surface rupture. Histology and immunohistochemical staining revealed that large cell neuroendocrine carcinoma accompanied with malignant brenner tumor and serous adenocarcinoma. Under the diagnosis of Ic ovarian cancer, patient received six cycles of taxol and cisplatin. After a follow- up 2 years, she shows no evidence of disease.


키워드close

,

Large cell neuroendocrine carcinoma, Ovarian cancer과 항암화학제 치료 후 2년간 재발이나 전이가 없었으며, 향후 추가적인 증례를 수집하여 적합한 치료 가이드라인을 수립하여야 하겠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