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이 글은 최근 신행정수도와 행정복합중심도시의 건설을 둘러싸고 제기된 우리나라의 중앙 집중화의 발생 동인과 배경을 밝히고자 한다. 특히 수도권의 과대과밀에 대한 현상적인 설명과 그 실태에 대한 지표적 분석보다 수도권 집중의 구조적 역학을 검토하고자 한다. 이에 따라 이 글은 먼저 중앙 집중화를 설명할 수 있는 지리학 안팎의 이론을 검토하고, 뒤이어 그 동인과 관련된 다양한 배경과 구조, 동학을 설명한다. 우리나라의 중앙 집중화는 기본적으로 관료주의적 중앙집권체제의 발달에 기인하며, 또한 1960년대 이후 산업화 과정에서 등장한 대기업 본사의 입지 등에 따른 서울로의 경제력 집중과 연계되면서 가속화되어 왔다. 더군다나 중앙 지향적 공간편향과 서울이 제공하는 각종 자원과 가치를 공유하려는 사회문화적 심리구조가 중앙 집중화를 강화시키는 상승작용을 불러왔다고 볼 수 있다.


This study analyzes the main causes of central concentration in and around the national capital of Korea, Seoul. The causes have been recently discussed in relation to the planning and construction of the new administrative capital and the multi-functional administrative city. Especially, my analysis focuses on structural mechanisms and dynamics of the central concentration rather than the indicators and partial factors of it. Therefore, the paper firstly undertakes the theoretical discussion for the analysis of the problematic spatial phenomenon, and secondly examines the historical, political, economic and socio-cultural dimensions of the problem. This article finds out that the central concentration has been driven by not only the unitary state system which was dominant in Korea but also by the accumulative agglomeration of the headquarters and related core managerial functions of major business conglomerates in Seoul and its surrounding areas. A spatial bias, a deep-rooted cultual-psychological orientation toward the Capital Region of Korea, also has aggravated the central concentration in the reg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