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대기중으로 방출된 방사성물질의 농도분포를 예측하기 위하여 3차원 바람장 및 확산모델을 개발하였다. 대기 확산모델의 검증을 위하여 복잡한 지형에 위치한 고리 원전 주변에서 야외 확산실험을 수행하였다. 확산모델의 계산 값에 가장 중요한 영향을 주는 것은 바람장의 분포이다. 따라서 관측된 바람자료를 이용하여 여러 경우에 대한 수치실험을 수행하여 계산 값이 관측 농도 값에 좀더 유사하게 접근하는 가를 살펴보았다. 비교결과 바람장 모델내 많은 관측 바람장을 이용한 경우에 관측 농도 값에 가장 근접함을 알 수 있었다.


Three-dimensional wind field and atmospheric dispersion models have been developed for estimating the concentration distributions of radioactive materials released into atmosphere. The field tracer experiment near the Kori nuclear power plant located over complex terrain was carried out for validating the atmospheric dispersion model. The wind fields were one of the most important factors for calculating the concentration. Therefore, several numerical simulations using the measured wind data were performed to get more accurate concentration distributions compared with the analyzed values of the tracer gas. The calculated concentration distributions agreed well in the case of the usage of the more measured wind data in wind field mod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