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답지 순서의 재배열을 통해 피험자별로 문제지 유형을 다양화하여 실제 수능 시험과 동일한 상황에서 시험을 실시한 후 문항 특성 및 피험자 능력의 측정학적 변화를 분석함으로써, 부정행위 방지 대책으로써 답지 순서 변경을 통한 문제지 유형 다양화의 타당성에 대해 교육측정학적으로 검증하고자 하였다. 교과 내용 전문가 및 평가 전문가의 협의를 통해 수리영역에서 답지 순서 불변 규칙을 설정한 후, 답지 순서 변경 문항 비율 및 규칙 적용 범위에 따라 3개의 검사 유형으로 구분하여 동일한 능력 수준을 가진 3개의 집단에 각각 검사를 시행하였으며, 그 결과 답지 순서 재배열에 따라 문항 특성 및 피험자 능력에 유의한 차이를 보이지 않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본 연구는 답지 순서 재배열에 따라 문제지 유형을 다양화함으로써 부정행위를 효과적으로 근절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하는데 그 의의가 있다고 하겠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differences of item parameters and examinee ability parameters by reordering multiple-choice item options for discouraging cheating on a test. Each of the three experimental tests A, B, and C were administered to three equal groups of examinees under the exactly same conditions of College Scholastic Ability Test(CSAT). Three forms of the test were constructed by the rules of choice of items that it is possible to alter the order of item options. A form of the test is the standard test which item option is arranged by the item constructional rules. B form of the test is one that the item options is rearranged except for the items which the rearrangement of item option is educationally impossible. C form of the test were constructed by rearranging multiple-choice item option including some items which the rearrangement of item option is educationally impossible. It is concluded that there were no significant differences of item characters and ability of examinees through reordering item options. Overall results suggest that reordering item options doesn't affect item characters and ability of examinees, therefore it may be a solution to reduce the likelihood of one examinee copying other's answ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