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의 목적은 재취업 질을 직무만족, 개인-직무 및 개인-조직 부합도, 직무향상으로 규명하여 재취업 질의 중요성을 입증하고, 재취업 질의 선행변인 및 결과변인의 관계를 종단적으로 검증하는 것이다. 재취업 질을 결정하는 요인으로는 경력계획, 자존감, 구직효능감을 제안하였고, 재취업 질의 결과변인으로는 건강(신체화, 정신건강, 생애만족)과 이직의도를 제안하였다. 본 연구는 실직한 지 2개월 미만인 실직자 1858명을 1차 조사대상자로 했으며, 이 가운데 6개월 후인 2차 조사에서 재취업에 성공을 하고, 6개월 이후인 3차 조사시점까지 계속 취업상태를 유지하고 있는 총 289명을 분석하였다. 한편 재취업 질의 중요성을 분석하기 위하여 2차 조사시점에서도 계속 미취업 상태인 실직자 166명을 포함시켰다. 2차 조사시점에서 재취업 질이 낮은 집단과 높은 집단, 그리고 실직집단의 정신건강을 비교한 결과 재취업 질이 낮은 집단은 실직집단과 비교해 차이가 없었다. 그리고 경력계획, 자존감, 구직효능감은 재취업 질을 유의미하게 예측하였고, 재취업 질은 재취업 후 건강 및 이직의도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쳤다. 선행변인과 결과변인의 관계에 있어서 재취업 질의 매개효과는 경력계획 및 구직효능감과 이직의도의 관계를 제외한 모든 관계에서 유의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토대로 연구의 의의와 시사점, 향후 연구과제를 논의하였다.


The purposes of this study were to examine importance of the quality of reemployment in an area of reemployment research and to analyze antecedents and outcome variables of the quality of reemployment with longitudinal data. Data were collected three times with six months intervals on each survey. For this study, 289 people who were unemployed at the first survey but reemployed at the second survey and remained reemployed at the final survey were analyzed. The main results were as follows: First, among the three groups(high quality of reemployment, low quality of reemployment, and continuous unemployment group) at the second survey, there were not much differences in mental health scores between the low quality group and the continuous unemployment group. Secondly, career plan, self-esteem, and job -seeking self-efficacy were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reemployment quality, and reemployment quality was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various outcome variables such as physical health, mental health, life satisfaction, and intention to turnover. Thirdly, generally reemployment quality mediated the relationships between antecedents and outcomes with some exceptions on the relationship between career plan and intention to turnover, and the relationship between job-seeking self-efficacy and intention to turnover. Based on these results, the implications and limitations of this study, and the direction for future research were discu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