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자기-평가에서 신체 중요성 지각이 절식 및 폭식 행동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보았다. 섭식행동에 관한 최근 모델인, 삼자 영향 모형(tripartite influence model; Keery, van den Berg, & Thompson, 2004)을 토대로, 자기-평가의 신체 중요성 지각 모형을 구성하여 적합도를 알아보았다. 여대생 731명을 대상으로 사회문화적 영향(부모, 또래, 미디어), 신체 비교, 마른 이상의 내면화, 신체 중요성 지각, 신체 불만족, 절식, 폭식행동을 평가하여, 구조방정식 모델 검증을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 삼자 영향 모형의 ‘마른 이상의 내면화’ 보다, 본 연구에서 제안한 모형의 ‘신체 중요성 지각’이 신체 불만족과 절식행동을 유의미하게 직접적으로 예측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자기를 평가할 때, 신체를 중요한 부분으로 생각할수록 신체 불만족도가 높아지고, 절식행동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monstrate the effect of perceived body importance in self-evaluation on restrained eating and bulimia behaviors. Based on the Tripartite Influence Model(Keery, van den Berg, & Thompson, 2004), the perceived body importance model of self-evaluation is constructed and model fit is identified. Sociocultural influence(parent, peers, and media), body comparison, thin-ideal internalization, perceived body importance, body dissatisfaction, restrained eating, and bulimia behaviors in a sample of female undergraduate (N=731) are assessed to test structural equation modeling. The result suggests that perceived body importance influence on body dissatisfaction and restrained eating more significantly and directly than dose thin-ideal internalization. As self-evaluation, the more individuals perceive body being important, the more body dissatisfaction and restraint eating are increa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