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애드 혹 네트워크(Mobile Ad Hoc Networks; MANET)의 장점은 네트워크 인프라의 도움 없이 모바일 노드들이 네트워크 토폴로지를 스스로 구성할 수 있다는 점이다. 그러나 MANET의 이러한 특징을 보다 완벽하게 하기 위해 각 노드들은 자신의 주소도 스스로 설정할 수 있어야 한다. 분리되어 있던 MANET들이 쉽게 병합할 수 있는 MANET 환경에서는 부팅 시에 충돌이 없는 주소를 할당했더라도 병합 후에 주소 충돌이 발생할 수도 있다. 본 연구에서 구현한 주소 자동 설정 프로토콜은 강한 중복 주소 감지(Strong Duplicate Address Detection; Strong DAD)와 약한 중복 주소 감지(Weak DAD)로 구성된다. 이동 노드는 "Strong DAD"를 이용하여 부팅 시에 유일한 주소를 할당하며, 애드 혹 라우팅 과정에서 "Weak DAD"를 이용하여 주소 중복을 감지하고 해결한다. 본 연구에서는 애드 혹 라우팅 프로토콜로서 AODV(Ad Hoc On Demand Distance Vector)를 사용하는 IPv6 기반 MANET 환경에서 동작하는 주소 자동 설정 기법을 구현하고, 테스트베드에서 몇 가지 시나리오들을 통해 본 연구의 구현물이 어떻게 동작하는지를 보여준다.


advantage of the mobile ad hoc network (MANET) is that mobile nodes can self-organize the network topology without the help of network infrastructure. However, for the perfect self-organization of the MANET, each mobile node needs to self-configure its address. Even though a mobile node configures a unique address during the booting time, its address may conflict with nodes in other MANETs since MANETs containing the same address can be merged. The address autoconfiguration protocol implemented in this work consists of the strong DAD (Duplicate Address Detection) and the weak DAD. A unique address of a node is assigned by the strong DAD during the booting time and the weak DAD is used to detect address conflict and resolve address conflict during the ad hoc routing. In this work, we have implemented address autoconfiguration in the IPv6-based MANET using AODV as the routing protocol. We describe how the IPv6 address autoconfiguration is implemented and verify our implementation by showing the test scenarios on our testb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