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유럽국가들의 정보기관의 경우 각 개별국가가 일차적 충성대상이지만, 유럽통합과 확대로 유럽연합 차원의 정보기능 강화 및 회원국간 협력체제의 구축 역시 중요 현안이다. 유럽연합은 아직 독자적인 정보 수집과 분석, 나아가 전달능력을 갖추지 못하고 있다. 일부 회원국들은 유럽연합 차원에서 꾸준히 독자적인 정보능력을 확보하려는 이니셔티브를 추진해 오고 있지만, 미국의 협조와 지원이 중요한 관건이다. 일차적으로 유럽연합 회원국의 정보기관은 회원국간 정보교류와 공유를 통하여 안보유지와 국익도모를 추진하면서, 장기적으로 미국의 지원없이 단독으로 정보활동을 수행할 수 있는 목표를 수립하고 있다. 테러와 전쟁개념의 변화를 가져온 9·11사건을 계기로 유럽에서도 개별국 차원이 아닌 유럽연합 차원에서 새로운 정보활동 및 전략을 전개해야하는 과제에 직면하고 있다.


Due to European integration and its enlargement, strengthening of intelligence capability in Pan-European dimension, and establishment of the coordination system among the member states became two most important issues. The European Union does not have independent intelligence collection/analysis and emission capability, yet. Although some of its members have set initiatives to secure independent intelligence capability in EU level, but its key factor here depends upon the assistance and coordination of the United States. Primarily, the intelligence organizations of the EU member states are aiming to promote national interest and security by intel share and exchange among the members; and for long-term perspective, they are building a plan to achieve the goal which they will conduct independent intelligence activities without the American assistance. Due to the 9·11 terror that have changed the whole concept of terrorism and warfare, the Europe is facing new challenges to conduct intelligence activities and strategies independently in EU level; not in each of its member states lev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