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개 요본 연구는 지금까지의 자사주매입에 관한 기존연구들은 단편적인 분석에 그칠 뿐, 자사주매입 의사결정에 대한 종합적이고도 상호연관적인 분석을 시도하지 못하였다. 본 연구는 자사주매입 의사결정에 영향을 미칠수 있는 다양한 기업 재무적 특성들을 1994년부터 2003년까지 10년동안 연차적으로 비모수검정법과 로짓모형추정을 통해 종합적으로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우리나라의 자사주매입기업은 비매입기업에 비해 사건년도 전후기간 모두에서 영업성과가 크게 우월하며, 자사주매입이후에는 성장이 다소 둔화세를 보이고 있으나 총투자와 연구개발투자를 크게 늘리고 있었다. 자사주매입기업은 대부분 기업규모가 큰 대기업이 중심이고 사건년도 전후기간에 걸쳐 현금보유수준과 현금배당비율은 높으나, 부채비율과 대주주1인지분비율은 사건년도 이전기간에만 낮은 수준을 보이고 있었다. 또한 우리나라의 자사주매입기업은 사건년도 전후기간 모두에서 비매입기업에 비해 장부가 대비할 때 높은 수준의 주가를 보이고 있다고 하겠다. 따라서 기존 자사주매입동기이론중 유휴현금흐름가설과 저평가가설 및 배당대체가설은 지지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목표부채비율가설과 합병저지가설은 미약하게나마 인정할 수 있겠다.


This paper investigates the empirical determinants of corporate stock repurchases for a sample of Korean firms over the period 1994 - 2003, using the nonparametric estimation and logistic regression techniques. Our findings show that Korean firms of stock repurchase outperform those of stock non-repurchase both before and after the event period. Those firms repurchasing their own stocks show slow growths but expand investments and R & D expenditures after the repurchase event. Firms repurchasing their own stocks which are mostly large firms, hold higher level of cash holdings and show high ratio of cash dividend. Stock repurchasing firms also show lower leverage and weak ownership concentration before the stock repurchase event. Korean firms of stock repurchase show a lower ratio of book-to-market value over the before and after event period. These suggest that for Korean stock repurchases, the free cashflow hypothesis, the undervaluation hypothesis and the dividend substitution hypothesis are not supported, but the target debt ratio hypothesis and the merge deterrance hypothesis are defen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