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개항기부터 일제강점기까지는 우리나라에 서양의 신화 개념이 유입되면서 처음으로 신화를 수집하고 정리하던 시기로, 우리 신화 자료의 수집 및 연구에 있어 본격적인 시발점이 된다. 이 시기는 특히 문헌에 기록된 신화만을 신화로 인식하던 태도를 벗어나, 민간에 구비 전승되던 구전신화 자료를 현지조사를 통해 처음으로 수집 정리하기 시작함으로써 우리 신화 자료의 확충에 크게 기여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큰 시기이다.이 글에서는 이 시기 구전신화 자료가 수집되고 정리되는 양상에 초점을 맞추었다. 당시가장 중요한 현지조사 채록자였던 손진태, 아키바 등이 발간한 구전신화 관련 자료집들을 대상으로 삼고, 구전신화를 무속신화, 민간전승신화, 당신화 등으로 나누어, 구전신화에 대한 자료의 채록과 정리 양상, 그리고 그 의의와 한계를 살폈다. 이를 통해본 이 시기 구전신화 자료수집 및 정리의 특징과 의의를 제시하면, 첫째, 현지조사를 통해 우리의 구전신화 자료가 많이 확충되었다는 점, 둘째, 구전신화 장르의 모든 신화류들이 전국적인 범위에서 수집되었다는 점, 셋째, 이른 시기의 구전신화 자료를 채록 정리함으로써 초창기 구전신화의 실상과 존재 양상을 파악하게 했다는 점, 넷째, 현재는 조사가 불가능한 북한지역의 무속신화 자료를 직접 현지조사를 통해 채록하였다는 점 등을 들 수 있다.개항기부터 일제강점기까지는 우리 신화의 영역 확장이라는 큰 성과를 거둔 시기로, 이 시기 구전신화의 자료수집 현황을 통해 초창기 우리 신화 관련 자료의 실상을 파악할 수 있었고, 또한 그 시대적인 특징을 살필 수 있었다.[주제어] 구전신화, 무속신화, 민간전승신화, 당신화, 현지조사 자료, 손진태


A comprehensive paper on collection and arrangement of oral mythologyfrom the period of opening ports to Japanese occupation times攀* Curator, the National Folk Museum of Korea攀攀Kwon, Tae-hyo*It was from the beginning of Opening Ports(Gae-hang-gi) to Japanese occupation period when Korea was accepted Western notion of mythology, firstly tried to collect and arrange various myths, so namely it was the starting point of Korea's actual mythology as a discipline. In particular it is very meaningful that research in those times was devoted to Korea's mythology development since people began to admit to have a wider perspective in collecting and studying myths not only in recorded forms but orally transmitted ones.This paper has a focus on the aspects of collecting and arranging oral myths in those times. It selects papers by SON Jintae and Akiba as the main research references, and also by dividing oral mythology into three categories(shamanic myths, folkloric mythology, and village myths), it examines types and documentation of oral mythology, and its values and limitations. In doing so it draws four points:firstly, many field research had expanded the quantitative value of oral mythology; secondly, in those periods, many mythological materials had been collected in a nation-wide level; thirdly, by documenting and recording the early myths, many research found existing oral myths in the early ages; finally, many studies also accomplished field research in North Korean areas where are currently impossible.This paper shows that those periods of time produced significant development in extending territory of Korea's mythology. By examining the status of collection of Korea's oral mythology, this paper approaches some academic values including how the early research on Korean mythology had been carried out and also distinctive features of those ti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