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에서는 2005년 시행 법인세율 인하를 골자로한 법인세법 개정과 관련된 일련의 사건들에 투자자들이 어떤 반응을 보였는지를 살펴보았다. 연구가설은 법인세법 인하 정보에 대한 투자자의 반응은 긍정적일 것이라는 것과 법인세율 인하에 따른 주가반응은 주당순이익의 크기에 비례적일 것이다라는 것 등 2개이다. 분석대상기업은 2003년말 실적 기준 주당순이익 상위 41개사이고 분석방법은 사건연구방법론에 의한 초과수익률 검정과 회귀분석이다. 실증분석 결과 법인세율 인하 개정 법률안 제출과 국회통과에 관련된 4개의 사건일의 분석기간 중 초과수익률이 유의적인 양(+)이 아니었다. 그리고 사건일을 전후한 개별기업의 누적초과수익률을 주당순이익에 대하여 회귀분석한 결과 누적초과수일률과 주당순이익의 선형관계식이 유의적이지 않고 회귀계수도 유의적이지 않았다. 따라서 연구가설은 모두 기각되었다. 이는 투자자들이 법인세율 인하와 관련된 정보를 기업가치 증대 기대감으로 받아들이지 않았다는 것을 나타낸다. 이는 법인세율 인하폭이 크지 않고 시행시기도 1년 뒤인 2005년도로 늦춰진데 대한 투자자의 실망감으로 여겨진다.


In this paper, we investigated how security markets responsed to the events relating to corporate income tax rates reduction in 2005. We hypothesized that stockholders should respond to the reduction in the corporate income tax rates positively and that the stockholders' response to the reduction in the corporate income tax rates is proportional to the net income per share earned by the corporation itself. To test these hypotheses, we sampled 41 upper ranking firms in EPS in the 2003 fiscal year. Then we examined the cumulative excess returns by the market model using the event study methodology and regressed the cumulative excess returns on those firms' EPS. Our empirical results are as follows.First, we found insignificant positive or negative cumulative abnormal returns surrounding event dates relating to the submission and passage of the corporate income revision act in 2003 containing tax rate reduction. Therefore we reject research hypothesis I in which investors should respond positively to the information concerning corporate income tax rates reduction.Second, we found insignificant positive regression coefficients when we regressed cumulative abnormal returns on the EPS of firms. Therefore, we reject research hypothesis Ⅱ in which abnormal returns due to tax rate reduction should be proportional the scale of net income per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