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초등학교 5, 6학년 남녀 아동 462명을 대상으로 집단따돌림 피해 및 가해경험이 사회정체성 및 사회지지 수준에 따라 어떻게 다른지를 조사하였다. 주요 결과로는 소속 학급에 대한 사회정체성 수준이 높을수록 집단따돌림 피해 수준이 낮았으나 집단따돌림 가해행동과 사회정체성은 유의한 관계가 없었다. 그리고 부모, 친구 및 교사로부터 사회지지를 많이 받을수록 집단따돌림 피해 및 가해 정도가 낮았다. 또한 가해 및 피해경험이 없는 일반집단, 가해집단, 피해집단 및 가해피해집단으로 나누어 변량분석한 결과, 사회정체성 수준은 집단간 차이가 유의하였으며 사후비교에서 일반집단과 피해집단, 일반집단과 가해피해집단 그리고 가해집단과 피해집단 간에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사회지지 수준에 있어서도 네 집단 간 차이가 유의하였으며 사후비교에서 일반집단과 피해집단, 가해집단과 피해집단, 일반집단과 가해피해집단, 그리고 가해집단과 가해피해집단 간에 각각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집단따돌림 예방과 대처 방안에 관해 논의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at behaviors of the victims and the bullies vary according to the level of social identity and social support. A questionnaire survey were conducted to 462 fifth and sixth grade students selected from two elementary schools.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 higher the level of social identity, the lower the level of victimization. But the level of social identity did not affect the behavior of the bullies significantly. Second, the more social support they got, the lower the level of behavior of the victims and the bullies they had. Girls were more influenced by social support than boys and behavior of the victims was more affected by the level of social support than behavior of the bullies. Finally, the students who made poor academic performance, had few friends or were not popular with peers suffered greatly from school bullying. It seems to be important that sincere social supports from parents, teacher and peers are necessary and the guidance programs for increasing social identity in classroom should be developed as the prevention and treatment of bullying in elementary school. Also, further research will be needed about the variables which explain bullying of the boys and the features of bully/victim gro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