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한국사회에서 사회복지사가 어떤 이미지로 자리매김을 하고 있는지를 실증적으로 파악하면서 향후 사회복지전문직이 나가야 할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진행되었다. 고등학생, 대학생, 일반인 1,156명을 대상으로 16개의 형용사 쌍으로 구성된 어의미분척도(semantic differential scale)를 활용하여, 사회복지사를 포함한 의사, 간호사, 상담심리사 및 목회상담가 등의 5개 원조전문직에 대한 일반인의 인식을 비교차원에서 조사하였다. 분석결과, 전반적으로 사회복지사는 5개 원조전문직 중 가장 긍정적으로 인식되고 있는 전문직으로 나타났다. 대응분석을 활용했을 때, 사회복지사의 대표적 이미지는 실제성과 편안함이라는 이미지와 가장 근접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기존에 논의되어 온 바와 같이, 사회복지사의 전문성은 상대적으로 낮게 인식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전체 이미지를 놓고 분산분석을 한 결과에서는, 사회복지사와 다른 원조전문가들 중 상담심리사가 사회복지사와 변별성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사회복지사에 대한 이미지에만 초점을 두고 이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MANOVA를 통해 분석했을 때, 성별만이 유의한 차이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같은 조사결과에 기초하여, 다양한 측면에서 긍정적인 이미지를 형성하는 성과를 거두어온 사회복지사가 앞으로 전문성 강화를 위하여 학문내적인 차원, 교육 차원, 실천현장 차원, 대사회적 홍보 및 연구 차원에서 다각적이고도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는 것이 필요함을 논의한다.


This study attempts to explore and describe the public's image on social welfare professionals in the comparison with other helping professionals. Using a sample (n=1,156) collected from high school students, college students, and citizens, this study comparatively examines the public's image on five helping professionals such as social welfare professionals, psychiatrists, clinical psychologists, nurses, and pastoral counselors. In measuring the public's image, this study uses a semantic differential scale that is composed of 16 pairs of adjective words. In overall, among five helping professionals, social welfare professionals is the most positively recognized; thus, its total score is the highest. By using correspondence analysis, social welfare professionals belong to the second quadrant that includes "practical" and "comfortable". As have discussed in the previous research, however, the analysis reveals that social welfare professionals' expertise is not highly evaluated. On the other hand, ANOVA shows that unlike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between social welfare professionals and other helping professionals, there is no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social welfare professionals and clinical psychologists. Finally, MANOVA shows that except for gender social demographic variables do not make any differences in the public's image on social welfare professionals. In conclusion, this study discusses diverse directions and measures to strengthen social welfare professionals' competencies including expertise and promote the public's image social welfare professiona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