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질소비료로부터 암모니아의 휘산은 자연적으로 존재하는 모든 토양에서 일어나는 질소 손실의 주된 기작이다. 암모니아 휘산은 다양한 토양과 환경의 조건 및 비료관리 방안에 의해 영향을 받는다. 질소비료 의존도가 높은 채소들도 휘산된 암모니아 가스에 의해 피해를 받는 사례가 종종 보고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표토에 시용된 요소비료로부터 암모니아 휘산량을 측정하였고, 이에 미치는 요소비료 시용량, 관개시기, 및 온도 등의 비료관리요인들의 영향을 조사했다. 암모니아 휘산은 요소를 시용한 뒤 약 3일 후에 시작되었으며, 약 2주 후에 최대에 도달하였다. 17일 후, 휘산된 암모니아태 질소의 양은 200, 400, 600 kg N ha‐1 의 시용량에서 각각 3.0, 4.4, 그리고 8.0 kg 이었다. 이들 휘산량은 시용된 질소가 15.0, 10.9, 및 13.0% 가 손실된 것과 상응한다. 온도가 5, 8, 22, 28℃ 일때 휘산된 질소의 양은 각각 5, 21, 75, 87 kg N ha‐1 이였다. 요소비료를 시용한 뒤 0, 5, 10 mm 의 물을 관개한 경우, 휘산된 질소의 양은 각각 21.3, 21.2, 16.6 kg N ha‐1 이었다. 한편, 요소를 시용한 후 5 mm를 관수한 경우의 질소 휘산량은 10.44 kg N ha‐1 로 감소하였다. 그러므로 요소비료를 권장량을 표토와 혼합, 온도가 낮을 때 그리고 요소비료를 시용후 즉시 관개하는 방안이 암모니아 휘산에 의한 질소 손실을 최소화 하는 비료관리 방안이었다.


Volatilization of ammonia from N fertilizer is the major mechanism of N losses that occur naturally in all soils and is influenced by numerous soils, environmental and N fertilizer management factors. Vegetables are often damaged by NH3 gas volatilized from the high rates of N fertilizer. We determined the rate of NH3 volatilization from urea applied to surface of the alluvial soil (coarse silty, mixed, mesic family of Dystric Fluventic Eutrochrepts, Ihyeon series) as affected by fertilizer management factors such as rate of urea application, irrigation schedule and temperature. The NH3 volatilization was triggered about 3 d after urea application and reached at maximum level in general within 15 days. Cumulative amounts of 3.0, 4.4, and 8.0 kg of NH3‐N after 17 d were volatilized at application rates of 200, 400, and 600 kg N ha‐1, respectively, which were equivalent to the N losses of 15.0, 10.9, and 13.0% of N applied. Masses of N volatilization were 5, 21, 75 and 87 kg NH3‐N ha‐1 at 5, 8, 22, and 28℃, respectively. Total amounts of 21.3, 21.2, and 16.6 kg N ha‐1 were volatilized at control, 5 and 10 mm water irrigation before fertilization, respectively. However, those at 5 mm irrigation after fertilization were only 10.44 kg N ha‐1. Results showed that urea loss can be avoided by incorporating with the recommended level, applying when temperatures are low or irrigating immediately to carry the urea into so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