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기존의 이동 Ad Hoc On-demand 라우팅 알고리즘은 단지 경로의 손실이 발생할 경우에만 경로 발견을 시작하며, 단절된 경로를 발견하고 새로운 경로 확립하는데 막대한 경비와 시간이 소요된다. 본 논문에서는 기존 라우팅 알고리즘에서 사전 활성화 경로 선택과 관리유지 방식을 추가하는 것을 제안한다. 본 연구의 핵심 아이디어는 수신되는 패킷의 신호파워 세기가 손실되기 전의 최적 임계치 신호파워 세기까지 근접하게 되면 경로는 손실될 경향이 높다고 간주하는 것과 수신되는 패킷의 신호파워 세기가 최적 임계치 이하로 떨어졌을 경우, 사전경고 패킷을 발생하는 것이다. 사전경고 패킷을 발생 후에, 송신 노드는 계속적으로 패킷이 전송하는 동안 사전에 경로 발견을 시작하기 때문에, 모든 경로의 단절에 대한 잠재적인 가능성을 피할 수 있다. 성능평가 연구를 위하여 네트워크 시뮬레이토(NS2)가 사용된다. 결과에 의하면 본 알고리즘은 기존의 DSR과 AODV 프로토콜보다 패킷 전달율과 평균 지연시간 그리고 오버헤드 측면에서 성능이 우수한 경향을 나타낸다.


In conventional on-demand mobile ad hoc routing algorithms, an alternate path is sought only after an active path is broken. It incurs a significant cost in terms of money and time in detecting the disconnection and establishing a new route. In this thesis, we propose proactive route selection and maintenance to conventional mobile ad hoc on-demand routing algorithms. The key idea for this research is to only consider a path break to be likely when the signal power of a received packet drops below an optimal threshold value and to generate a forewarning packet. In other words, if a path is lost with high probability, the neighboring node that may easily be cut off notifies the source node by sending a forewarning packet. Then the source node can initiate route discovery early and switched to a reliable path potentially avoiding the disconnection altogether. For the simulational study, network simulator(NS2) is used. The result of simulation shows that the algorithm significantly improves the performance of networks comparing to conventional on-demand routing protocols based on DSR and AODV in terms of packet delivery ratio, packet latency and routing overh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