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틈부식은 금속 표면 위에 형성된 틈 내의 밀폐된 곳에서 발생하는 매우 위험한 부식 형태이다. Ni 기지 합금인 Alloy 600과 Alloy 690의 틈부식 거동을 염소이온을 달리한 산 용액에서 특별히 고안한 틈부식 장치에 미세 모세관을 사용하여 틈 내 전위를 측정하며 조사하였다. Ni 기지 합금과 같은 active/passive 합금계의 틈부식은 부동태피막의 성질과 재부동태 특성과 관련이 있다고 판단되어 부동태피막의 성질은 캐패시턴스 측정 시험을, 재부동태 특성은 마멸전극 시험을 통하여 각각 관찰하였다. 그리고 틈부식 거동과 부동태 피막의 특성간의 상호관계를 구하고자 하였다. 그 결과 재부동태 속도지수 n1이 0.6, n2가 0.5 이하일 때는 틈부식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았다


Crevice corrosion is the accelerated attack occurred in the occluded cell under a crevice on the metal surface. Crevice corrosion behaviors of nickel-based alloys such as Alloy 600 and Alloy 690 were investigated in acidic solution with different chloride ion concentrations. Tests were carried out using the specially designed crevice cell with a very narrow Luggin capillary assembly to measure the potential inside the crevice. It is believed that crevice corrosion in active/passive system like nickel-based alloys has much to do with the properties of passive film and its repassivation characteristics, investigated by the capacitance measurement and by the abrading electrode technique, respectively. An attempt was made to elucidate the relationship between crevice corrosion behaviors, properties of passive film and its repassivation kinetics. Results showed that repassivation rate parameter n10.6 and/or n20.5 indicated the possible occurrence of crevice corro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