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논문에서는 각 사용자가 전송하고자 하는 신호의 연속적인 겹침(overlapping)을 통하여 기존 협력 신호법이 가지는 2/3 스펙트럼 효율 및 낮은 다이버시티 이득을 동시에 극복할 수 있는 CDMA 기반의 협력 신호 구조를 제안한다. 제안하는 신호 구조는 기지국과 각 사용자에서 연속적인 데이터 복원이 가능하여 최대 다이버시티 이득을 가질 뿐만 아니라 다음 시간을 위한 데이터를 수신하여 거의 “1”의 스펙트럼 효율을 얻을 수 있다. 또한 CDMA의 직교 확산 코드는 사용자의 구분 및 사용자간 채널 상황을 완화시켜 최대화 복호기의 성능을 향상시킬 수 있다. 제안하는 시스템의 성능 분석을 위하여 레일리 페이딩 채널에 백색 잡음이 더해진 채널 환경을 설정하여 컴퓨터 시뮬레이션을 하였다.


In this paper, we propose a new cooperative signaling structure based on CDMA to overcome both 2/3 spectrum efficiency and low diversity gain of conventional cooperative signaling through continuous overlapping of signal that each user wants to transmit. Proposed signal structure can achieve the spectrum efficiency nearly "1" by receiving additional data for next time as well as maximum diversity gain to detect data continuously at both base station and each user. The orthogonality of CDMA's spreading codes can improve performance of optimal detector by reducing inter- user channel environment and distinguishing each user. We perform the computer simulation to verify the proposed system through comparing cooperative mode and non-cooperative mode under Rayleigh fading channel plus AWGN (Additive White Gaussian Noi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