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에서는 중앙은행의 손실함수를 최소화하는 최적 공약준칙, 최적 재량정책, 그리고 인플레이션과 산출량격차에 대하여 정책이자율을 변동시키는 테일러 준칙을 상정하고 비용충격과 수요충격이 경제에 가해진 경우 그 거시 변수들에 미치는 파급효과에 대하여 분석하고 있다. 모형에서 도출한 뉴 케인지안 필립스 곡선과 오일러 방정식으로 구성된 균형 식 하에서 분석하고 있다. 비용인상 충격 시 최적 재량 정책 및 테일러 준칙 하에서, 정책당국자들은 인플레이션을 하락시킬 수 있는 경기침체를 유발하기 위하여, 정책금리를 인플레이션보다 더 상승시켜, 실질이자율을 증가시킨다. 최적공약 하에서는 인플레이션과 산출량의 변동성을 줄이기 위한 정책의 결과 정책금리를 급격히 상승시키지 않는다. 수요충격 시 최적공약과 최적재량정책 하에서는 명목이자율을 수요충격 만큼 상승시켜 수요충격의 영향을 완전히 없앨 수 있지만, 테일러 준칙의 경우 산출량증가, 인플레이션증가, 및 명목이자율의 증가로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It analyzes the transmission mechanism of the cost shock and demand shock to the economy in three cases: the optimal commitment monetary rule and the optimal discretionary monetary rule when the central bank minimizes the losses, and Taylor rule which automatically responds to the inflation and output. It derives two equilibrium relationship which are the New Keynesian Phillips Curve and the Euler equation. Under the optimal discretionary rule and Taylor rule, the policy maker increases the nominal interest rate more than inflation rate, and therefore increases the real interest rate to downturn the economy and ultimately decrease the inflation. Under the optimal commitment rule, it does not increase the target interest rate too much in order to reduce the variability of the inflation and output. The policy maker offsets completely the effect of the demand shock by increasing the nominal interest as much, but Talyor rule results output increase, inflation increase and nominal interest rate increase. Further research will be focussed on solving the price puzzle problem, using VAR analy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