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동양의 대표적인 자연도입 방법론인 차경(Borrowed Landscape) 이론을 통해 도출된 건축적 특성을 바탕으로 전통건축과 랜드스케이프 건축의 자연도입 방법을 ‘의미적 방법’, ‘구축적 방법’, ‘시각적 방법’으로 나누어 살펴보았다. 본 연구를 통해 우리 선조들이 오랜 세월 건물을 조영하는 과정에서 자연을 도입하기 위해 자주 이용한 온 ‘차경’ 방법을 통해 랜드스케이프 건축의 자연도입 방법들을 설명할 수 있었으며, 시대와 장소를 달리하고 있는 두 분야의 건축에서 여러 유사점을 발견할 수 있었다. 이를 통해 ‘차경’에 의한 전통적인 자연도입 방법의 현대적 가치를 확인 할 수 있었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자연을 바라보는 관점에서 전통건축과 랜드스케이프 건축의 차이점을 알 수 있었다. 최근에서야 자연의 중요성을 인식하며 등장하게 된 랜드스케이프 건축이 보여주는 자연관이 자연과 건축을 동등하게 바라보는 입장이라면, 전통건축이 자연을 바라보는 관점은 겸허하고 자연에 귀의하고자 한다는 점에서 근본적인 차이가 나타난다. 전통건축에 나타난 자연도입방법의 가장 큰 특징은 ‘자연-인간’, ‘자연-건축’의 이분법적 관계를 깨뜨리며 나타난 현대의 다양한 건축적 경향과 분명 다른 점을 내포하고 있다. 그것은 ‘자연과 인간은 연속’적이며 ‘인간은 자연의 일부’라고 생각하는 것, 바로 ‘자연에 대한 겸허함’이다.


This study examines the nature-introducing methods between Korea Traditional Architecture and Landscape Architecture dividing them into three; semantic methods, constructive methods and visual methods on the basis of architectural features deduced from Borrowed Landscape theory which is a typical nature-introducing theory in the orient. Through the findings of this study, we can explain the nature-introducing methods of Landscape Architecture by way of the method of the Borrowed Landscape which was frequently used by our ancestors for a long time to introduce nature in the course of building structures, and we can find several similarities between the Architecture of two fields of both different times and areas. It can be said to be meaningful for us to be able to confirm the contemporary value of Traditional nature-introducing method through the Borrowed Landscape theory. However, we can find that there is a difference between Traditional Architecture and Landscape Architecture in looking at nature. If the Landscape Architecture which emerged recently as a result of recognizing the importance of nature, maintains the nature view of regarding nature and architecture as equal, the nature view of Traditional Architecture is essentially different in that it is humble and aims to return to nature. The most outstanding feature of nature-introducing way in Traditional Architecture obviously implies something different from the various architectural trends of 'nature-human', or 'nature-architecture' which appeared breaking the relation of dichotomy. It is the thinking that 'nature and human are continual', and 'human is part of nature'; that is, 'the humbleness to natu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