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최근 평균수명의 연장과 진단 및 치료 방법의 발달로 원발성 중복암의 발견율이 높아지고 있다. 폐와 간에 발생한 중복암, 특히 동시성 중복암에 대한 보고는 매우 드물다. 저자 등은 만성기침을 호소하는 73세 남자에서 폐의 편평상피세포암을 진단한 후, 복부초음파에서 간 종괴를 발견하여 폐암의 전이를 의심하였으나 FDG-PET에 간 전이가 없어서 초음파 유도로 간 생검을 시행한 결과 간세포암을 진단하여, 폐와 간의 동시성 중복암을 경험하였기에 문헌고찰과 더불어 보고한다.


Although reports of multiple primary malignant tumors have increased recently, cases of synchronous double primary tumors of lung and liver are rare. A 73-year-old man suffered from chronic cough. His chest x-ray showed segmental atelectasis of the right upper lobe. Bronchoscopy revealed a mass occluding the orifice of the anterior segmental bronchus of the right upper lobe, and a biopsy showed a squamous cell carcinoma. A synchronous hepatic mass was found by ultrasonography. However, F18-FDG-PET showed no evidence of a distant metastasis. The liver biopsy revealed a hepatocellular carcinoma. A right upper lobe lobectomy and a sleeve resection were performed for the lung cancer, and radiofrequency ablation was performed for the hepatocellular carcinoma. (Tuberc Respir Dis 2007; 62: 318-3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