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학습자의 사전개념을 고려한 교육활동의 효과를 알아보기 위한 목적으로, 4․5세 유아 232명(실험집단 124명, 비교집단 108명)을 대상으로 ‘나의 몸’에 관한 활동 적용 후의 이들의 개념변화를 알아보았다. 3주간의 활동 적용 결과, 전통적인 ‘나의 몸’ 활동을 경험했던 비교집단과 비교할 때 실험집단 유아들의 ‘나의 몸’에 대한 ‘개념이해’와 배운 개념을 새로운 영역에 적용하는 ‘개념확장’ 모두에서 효과가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 결과는 유아기의 생물학에 대한 이론 구성 가능성을 시사해줌으로써, 그동안 교육과정이 Piaget 이론에 따라 분류, 서열 등의 단순사고 양식 중심에서 벗어나 추론적 사고양식과 생물학 고유의 특성이 반영된 활동개발의 필요성을 지지해준다.


This study investigated the change of conception of four and five-year-old children after applying a biological activity through ‘my body’ to examine the effect of educational activity in the side of considering pre-conception of learners. The activity was in process for three weeks and its results affected understanding the biological conception through ‘my body’ of the children of an experimental group and also in extending a conception that they apply to a domain when we compared the group that they experienced a traditional ‘my body’ activity with the experimental group. This result shows the possibility of constructing a theory about the biology of children. For this reason, it has to get out of the curriculum of centered simple thinking like classification, seriation and so on from Piaget's theory in the meantime and simultaneously it regards a necessity of activity development to reflect a reasoning and biological charac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