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고등교육의 양적 확대와 더불어「국경을 넘는 고등교육(cross-border higher education: CBHE)」현상이 확대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대부분의 국가들은 CBHE의 질 관리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체계적으로 대응하지 못하고 있다. 이러한 점에서 UNESCO와 OECD가 공동으로 마련한 「국경을 넘는 고등교육」의 질 보장 가이드라인은 매우 시의적절하고 CBHE의 활성화에 많은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본 논문은 동 가이드라인을 기초로 CBHE의 질 보장에 관한 우리나라의 실태를 살펴보고, 정책적 시사점을 도출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였다. 이를 위해서 동 가이드라인의 추진배경과 주요내용을 분석하였으며, 우리나라 CBHE에 대한 인식과 활동을 조사분석하였다. 분석 결과, CBHE의 질 보장을 위해서 평가체제의 국제적 통용성을 제고하고, 대학 차원의 질 보장 체제를 구축하는 것이 무엇보다 시급한 과제로 파악되었다. 또한, CBHE에 대한 대학의 관심과 노력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외국학위의 국내 인정과 국내 교육프로그램의 국제인증 체제가 매우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분석을 기초로 우리나라의「국경을 넘는 고등교육」질 보장을 위한 정책적 시사점을 제시하였다.[주제어] 국경을 넘는 고등교육, 질 보장, UNESCO, OECD


While cross-border higher education sector has steadily expanded in the last decade, for most countries, the national quality assurance system of higher education is known to be insufficient to assure quality provision in cross-border higher education(CBHE). UNESCO has worked together with OECD to effectively deal with the issue for the previous years, and came up with guidelines on quality provision in CBHE, which was finally approved by their member countries in December 2005. This study aims to review the quality assurance system and activities of CBHE in Korea, based on the guidelines, and to provide implications for the improvement of quality assurance system of CBHE at the national and institutional level. To do this, it analyzed the UNESCO/OECD guidelines, and administered a survey of quality assurance of CBHE to university administrators in charge of quality management of CBHE. Out of 191 four-year universities surveyed, 104 institutions responded to the questionnaire. The response rate was 54.5% as a whole. The study found that the quality assurance system of CBHE in Korea should be improved to meet the international standards, and, among other things, establishing a quality assurance mechanism of CBHE at the institutional level has to be given a high priority. It also found that in spite of the enormous efforts of higher education institutions on CBHE, the system that recognizes foreign qualifications in domestic institutions of higher education turned out to be somewhat weak. Along with, a system for international recognition of domestic programs should be further develop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