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연령과 남녀비 4세에서 82세까지 다양하게 분포하였고 평균나이는 37.6세였다. 남자가 20명 여자가 7명(2.9:1)으로 보고되었다. 병력과 혈종원인 및 직업 총 27례 중 혈관기형 3례(수술시야에서 확인한 다음 조직검사에서 확진한 경우), 항응고제 사용의 합병증 1례, 추간판 탈출증을 동반한 경우가 5례, 임신과 출산이 관련된 경우가 2례, 고혈압이 있은 경우가 1례, 황인대 골화증과 동반된 경우가 1례였다. 이 중 직업상 군인, 유도선수, 농구선수거나, 병력 상 무거운 물건을 든 후, 태권도 후와 같이 반복적인 minor trauma가 있을 것으로 추정되는 경우가 8례였다. 어떠한 형태의 원인도 찾을 수 없었던 경우는 총 10례였다. 수술 전 신경학적 결손정도 및 술 후 예후 27례에서 모두 수술을 시행하였고 이 중 수술 전 불완전마비인 16례 중 술 후 완전회복 8례, 부분회복 7례, 변화없음 1례였고 수술 전 완전마비인 6례 중 술 후 완전회복 2례, 부분회복 3례, 변화없음 1례로 보고 되었다. 또한 수술 전 신경근 증상만 보인 5례는 전례에서 완전회복을 보였다.


Spontaneous spinal epidural hematoma is a rare entity. Various definitions for spontaneous epidural hematoma have been reported in the literature. The expression of nontraumatic spinal epidural hematoma seems to be less ambiguous and includes idiopathic hematomas and hematomas secondary to coagulopathy, vascular malformations, and tumors. We report three cases of nontraumatic spinal epidural hematomas observed from 1991 to 2000. The causes of the spinal epidural hematomas were not clear in two cases among them, but in the another one case, the cause was determined to be an acquired coagulopathy. We reviewed 24 cases reported in the Korean Journal of Neurosurgery and our three cases with particular emphasis on the various causes such as coagulopathy, vascular malformations and tumors. Among the 27 cases, numerous causes were detected such as three cases of vascular malformation, one case of anticoagulant treatment, five cases of combined lumbar disc herniation, two cases associated with pregnancy and postpartum, one case associated with hypertension, and one case associated with ossification of ligamentum flavum. No causes were detected in the ten cases. The authors reviewed the literature. Key words:Nontraumatic spinal epidural hematoma;Etiolo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