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논문은 헤겔 본질논리학에 있어서 반성규정으로서의 ‘상이성’ 개념에 대한 이해와 해석의 하나이다. 상이성 개념은 세 부분으로 나누어져 있으며, 여기의 논문은 그 두 번째 부분에 대한 것으로 동일성의 규정으로서의 즉자적 반성과 구별의 규정으로서의 외적 반성을 그 주요 내용으로 한다. 구별의 두 계기들, 즉 동일성과 구별 그 자체는 반성의 의미에 있어서는 즉자적 반성이고 외적 반성에 해당한다. 그러나 즉자적 반성으로서의 동일성의 규정은 비교 개념에 있어서는 동등성이며, 외적 반성으로서의 구별의 규정은 부등성이기도 하다. 어떤 것과 다른 어떤 것과의 비교 개념은 그 두 사물 사이의 관계에 있어서만 언급될 수 있을 따름이며, 따라서 동등성과 부등성은 그 두 사물의 어디에도 해당되지 않는다. 다시 말해 동등성이나 부등성은 어떤 것에도 속하지 않고 다른 어떤 것에도 물론 속하지 않는다. 그 두 사물들에는 해당되지 않는 ‘제3자의 어떠한 관점’에 있어서만 그 사물은 동등하거나 부등한 것이다. 그 때문에 동등성은 외면적인 동일성이며, 부등성은 외면적 구별이기도 하다.


Die vorliegende Arbeit geht von der Frage aus, wie der Begriff “Verschieden-heit” als eine der Reflexionsbestimmungen in der Wesenslogik Hegels zu verstehen und interpretieren ist. Der Aufbau der Arbeit folgt unmittelbar Hegels Text, d.h. es schließen sich an eine wrtliche bersetzung von Hegels Stzen aus dem Deutschen ins Koreanische Anmerkungen und Interpretationen usw. an.Wir knnen Folgendes zusammenfassen: nach der Hegelschen Logik bedeutet die Reflexion an sich die Bestimmung der Identitt, whrend die ußere Reflexion auf den Unterschied zielt. Die zwei Momente des Unterschiedes, Identitt und Unterschied seblst, sind die sogenante Reflexion an sich und die ußere Reflexion im Sinne der Reflexion. Sie gehen also auch ußerlich in Gleichheit und Ungleichheit in Rcksicht auf eine Drittes ber, welches außer den sich vergleichenden Dingen liegt.Der zugleich einfache und doch auch wieder schwierige Zugang zum Verstndnis der Hegelschen Logik ffnet den Blick auf weitere mannigfaltige Proble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