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벤처기업 및 그와 관련된 현상은 국내외의 사회경제 및 학계에서 매우 큰 관심사가 되어 왔다. 그러나 연구대상인 벤처기업의 개념과 특징에 관한 체계적이고 과학적인 논의가 미흡하여, 연구대상 또는 지원대상으로서 벤처기업이 무엇인지에 대한 사회적 합의가 부족한 상태이다. 그 결과 벤처기업에 대한 학술적 연구의 발전과 벤처기업의 육성․지원 정책수립과 집행에 있어서 다소의 걸림돌이 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국내외의 주요 선행연구문헌들에서 나타난 벤처기업의 개념 및 특징들에 대해 내용분석을 통해 종합적으로 검토해 봄으로써 벤처기업의 개념적 본질과 특성을 명확히 하고, 향후 학술 적․정책적 방향설정을 위한 과제를 고찰하였다. 연구결과 기존의 벤처기업 정의들은 조직시스템 관점에서 볼 때, 조직시 스템상의 한두 가지 특정 하위 시스템의 특징을 부각시켜 설명하는 경향이 있다는 점, 시스템 전체를 포괄하는 본질적인 측면을 볼 때, 벤처기업이란 ‘기업가적 조직자본(entrepreneurial organizational capital)을 창출․축적하는 신생기업 체’, 즉 창업자뿐 아니라 조직경영시스템 전체적으로 기업가정신의 실천을 본질적 요건으로 하는 신생기업체‘라고 정의할 수 있다는 점을 밝힐 수 있었다. 그리고 벤처기업 경영현상에 대한 학술적 연구를 경영학이론 및 조직이론과 앙트라프러 뉴십이론을 결합해 나갈 필요가 있으며, 벤처관련 정책 역시 기업가적 경영행태에 초점을 맞추어 전개해 나가야 한다는 시사점을 얻을 수 있었다.


This study investigates the concept of business venture with literature review and execute content analysis with organizational system model. In the prior literatures, a variety of elements are used to indicate a concept of business venture, but it is ambiguous which one is essential to define business venture. Some define venture firm as ‘entrepreneur’, ‘entrepreneurial firm’, entrepreneurial venture’, and others do it as ‘new technology-based firm’, ‘start-up company’, ‘high technology business’, ‘venture capital-backed company’, etc.. A various definitions make some confusion to academic and practical endeavor for venture development. This study executes literature-review on the concepts in prior academic/practical studies, and introduces the terminology “Entrepreneurial organizational capital’ as strategic systemic assets of business ventures through content analysis and organizational system model. Therefore, the concept of business venture could be defined as “A new firm creating and accumulating “Entrepreneurial organizational capital”. “Entrepreneurial organizational capital” can be defined as interactional systemic organizational capabilities to facilitate developing new combinations of social and psychological-economic technical production element in order to make entrepreneurial performance with new market opportunit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