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목적: 이 연구는 posturography를 이용하여 만성 신경독성을 평가하여 국내에서 이 방법이 유기용제의 신경독성을 조기진단할 수 있는 방법인지 styrene에 폭로된 근로자들을 통하여 평가하려는데 있다. 방법: 1년 이상 styrene에 단일 폭로되는 36명의 남성 정화조 제조 근로자들을 연구 대상자로 하고, 15명의 자원한 병원 근로자들에 대하여 posturogrpahy 검사를 하여 비교하였다. 신체 규격을 측정하였고, 병력 및 직업력, 개인 생활습관 등의 정보를 설문을 통하여 얻었다. 정신적 문제, 당뇨병, 신경학적 장애, 보행 장애, 뇌졸중이 있는 경우는 실험 대상에서 제외하였다. 이들 두 군에서 sway area의 크기를 비교하였다. Sway area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변수들을 통제하기 위하여 연령, 음주, 흡연, 체중, 신장, BMI 등을 통제하였다. 결과: 다중 회귀분석에서 폭로군에서의 평균 sway area는 다른 변수들을 통제한 후에도 대조군에 비하여 크게 관찰되었다. 결론: Posturography는 우리 나라에서 현재 TLV 수준 이하의 styrene에 폭로되는 무 증상의 근로자들에서 만성적 신경독성 영향을 평가하는데 유용할 수 있다고 판단된다.


Objective: Until now, no effective screening tools have been available for evaluating the neurotoxicity of organic solvents and metals.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evaluate the usefulness of posturography as a screening tool for the chronic neurotoxicity of organic solvents. Method: 36 workers in 4 septic tank manufacturers, who were exposed to styrene over a period of 1 year (exposed group), and 15 hospital volunteer manual workers were examined by posturography. The subjects' physical, medical, and occupational characteristics were obtained by means of a physical examination and a questionnaire. We excluded from both groups those persons who had psychiatric problems, diabetes, neurologic symptoms, gait disturbance, or a history of stroke. The sway area of the exposed group was compared to that of the non-exposed group using bivariate and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We controlled a number of variables including age, alcohol consumption, smoking, weight, height, and body mass index. Results: The sway area of the exposed group was found to be higher than that of the non-exposed group after taking into consideration the effects of other characteristics by means of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Conclusion: We concluded the posturography would be an effective tool for the screening of chronic neurotoxicity in workers exposed to styre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