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여자대학생들의 생활스트레스와 우울간의 관계에서 대처방식이 매개역할을 하는지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G광역시에 소재한 4개 대학에 재학 중인 270명의 여자대학생들을 설문조사하여, 극단치로 추정되는 8명을 제외시킨 262명의 자료를 최종분석에 사용하였다. 공변량 구조분석 결과 문제 중심적 대처방식과 정서 중심적 대처방식이 생활스트레스가 우울에 미치는 영향을 매개하는 효과가 있음이 밝혀졌다. 즉 생활스트레스 수준이 높은 여자 대학생들이 문제 중심적 대처방식을 많이 사용하면 우울증상이 떨어지는 반면에, 정서 중심적 대처방식을 많이 사용하게 되면 우울증이 증가하였다. 이 연구 결과는 여자 대학생들이 생활스트레스에 직면할 때 문제 중심적 대처방식과 정서 중심적 대처방식을 다 사용하지만 생활스트레스와 관련된 부정적 효과를 감소시키기 위해서는 정서 중심적 대처방식보다 문제 중심적 대처방식이 더 효과적임을 시사한다. 또한 정서 중심적 대처방식의 과도한 사용은 그 개인에게 부가적 정서적 문제들을 야기 할 수 있어서 바람직하지 않음을 의미한다. 본 연구는 생활스트레스, 우울 및 대처방식간의 관계를 규명하였고, 스트레스 상담 개입전략에 대한 일반적 틀과 대처방식에 대한 향후 연구방향을 제공하였다는데 연구의 의의가 있다.


The goal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mediation role of coping in the relationship between life stress and depression in college students. Data were obtained from a sample of 270 female college students at four universities in a metropolitan area. All eight multivariate outliers were deleted leaving 262 cases for analysis. The results, based on structural equation model, showed that problem-focused coping style and emotion-focused coping style mediated the effect of life stress on depression. Female college students who had a higher level of life stress had a higher frequency of problem focused coping style, and had a lower level of depression. But those who had a higher level of life stress had a higher frequency of emotion-focused coping style, and had a higher level of depression. The results of this study suggest that female college students frequently used both types of coping style when responding to life stress, and problem-focused coping style is more effective than emotion-focused coping style in reducing the deleterious effects associated with life stress in female college students. Furthermore, the use of emotion-focused coping style may lead to additional emotional problem for individuals in the future. The present study reveals the relationships between life stress, depression, and coping style, provides a general framework to develop stress counseling intervention strategies and guides future research on the coping 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