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최근 수면내시경의 수요는 급격하게 늘어나고 있으나 이에 의한 합병증은 소홀히 다뤄지고 있는 실정이다. 최근 3명의 환자가 개인의원에서 수면내시경 도중이나 후에 마우스피스 조각이 절단되어 이것이 식도나 위로 삽입되어 이를 제거하기 위해 전원되었다. 3예 환자 모두에서 목과 가슴 부위에 이물감을 호소하였으며, 내시경으로 확인한 결과 식도 원위부에서 1예와 위 내에서 2예의 절단된 조각을 발견할 수 있었다. 두 예의 환자에서는 올가미(snare)를 통해 제거되었고 1예에서는 겸자(forcep)를 이용하여 성공적으로 제거할 수 있었다.


The demand for intravenous sedated upper gastrointestianl endoscopy is currently increasing steeply. Despite this trend, patient status complication due to this procedure is largerly neglected by most physicians. Recently, in three patients, mouthpiece fragment were left within the patients' body after intravenous sedated upper gastrointestinal endoscopy. They were transferred to our institution for the removal of the fragment. The patients complained of an uneasy sensation from within their body, around their necks and chests. After conducting therapeutic endoscopy, the fragment could be located around the distal part of their esophagus and within their stomach. The fragment were removed successfully by using snare in two patients, and by using forceps in another patient. (Korean J Gastrointest Endosc 2003;26:3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