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십이지장 정맥류는 간내ㆍ간외 문맥압 항진증 환자들에서의 흔치 않은 출혈 장소이지만 일단 출혈 시에는 대량의 치명적인 실혈로 사망에 이를 수 있는 질환이다. 십이지장 정맥류의 진단은 내시경 검사 시 십이지장구부를 세밀히 관찰해야 하는 기술적인 어려움이 있으며 보완적인 진단법으로 핵의학 스캔과 방사선학적 중재술을 이용한 혈관조영술 등이 있다. 치료는 내시경적 경화요법과 결찰요법, 수술적 제거, 방사선학적 중재시술 등의 방법들이 있고 내원 당시 환자들의 상태 및 상황에 따라 다양하게 시도되고 있다. 저자들은 흑색변과 혈변을 주소로 내원한 간경변을 가지고 있는 50세 여자 환자에서 핵의학 스캔상 하부 공장 출혈로 진단되어 개복술을 시행하였으나 뚜렷한 출혈 병소를 찾지 못하고 재출혈이 발생하여 상부 위장관 내시경 검사로 십이지장 정맥류를 진단하고 내시경적 경화요법을 이용하여 성공적으로 지혈한 1예를 경험하였기에 문헌고찰과 함께 보고하는 바이다.


Duodenal varices are a rare site of hemorrhage in patients with intrahepatic and extrahepatic portal hypertension, but their bleeding is life-threatening complication. Diagnosis of duodenal varices may be difficult, requiring careful inspection of the duodenal bulb during endoscopy. Diagnosis of duodenal varices may also be revealed using angiography and transhepatic portography. Treatment of duodenal varices include endoscopic injection sclerotherapy (EIS), endoscopic variceal ligation (EVL), surgical procedures, and interventional radiology. A 50-year-old woman with liver cirrhosis was admitted with melena and hematochezia. An endoscopy on admission showed esophageal and fundal varices without any bleeding stigma. Colonoscopy showed moderate amount of fresh blood in the terminal ileum. 99mTc-labelled RBC scan showed a suspicion of a distal jejunal bleeding. She had explo-laparotomy of small bowel segmental resection based on 99mTc-labelled RBC but rebleeding occured. Selective mesenteric angiography failed to reveal the source of bleeding. Repeat endoscopy revealed undetected duodenal varix which was covered with fresh blood clots. Endoscopic injection sclerotherapy with n-butyl-2-cyano acrylate (Histoacryl) was performed and achieved succesful hemostasis. (Korean J Gastrointest Endosc 2002;25:153-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