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우리나라 의료시장에 공보험이 도입되면서 그 동안 의료위험의 사각지대에 있던 국민들의 의료서비스 접근도는 획기적으로 향상되었으며 의료시장의 규모를 확장시키는 데에도 크게 기여하였다. 그러나 공보험의 제한된 급여 등 현행 국민건강보험 체계의 잠재적인 한계상황과 더불어 보다 더 나은 의료서비스의 제공을 위해 최근 민간의료보험도입에 대한 논의가 쟁점화 되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보다 바람직한 의료보험체계의 확립을 위한 ‘민간의료보험의 도입에 대한 최선의 방안’은 무엇인가?”를 쟁점으로 삼았으며, 이러한 민간의료보험도입에 대한 논의는 결과적으로 의료서비스의 공공성과 서비스 전달의 효율성이라는 상호대립적인 목적들을 반영하는 것이라고 볼 수 있으며, 이에 대한 상대적인 중요도는 주로 연구자의 주관적인 판단에 기초하였다. 이 같은 논의를 기반으로 본 연구에서는 (1) 현행체계 유지안, (2) 비급여 부분의 민간보험 부분도입안, (3) 비급여 부분의 민간보험 완전도입안, (4) 전 부분의 민간보험 완전경쟁안 등 네 가지 대안을 제시하였으며, 각 대안별 실현가능성 평가방법을 통해 최적대안을 살펴본 결과 비급여 부분의 민간보험 부분도입안이 최적대안으로 선정되었다.


According to the introduction of public insurance in Korean medical market, the accessibility to medical service for citizens in a blind spot of medical risk has improved and the size of medical market has been expanded. Yet, as the current system of national health insurance has reached a potential limit because of an insufficient allowance by public insurance, concern about the introduction of private medical insurance for providing a better medical service raises an issue. Hence, the policy issue addressed in this paper is "what is the best alternative to the introduction of private medical insurance for the establishment of desired medical insurance system in Korea?" The issue on the introduction of private medical insurance is in fact embodying a dual conflicting objective of public spirit in medical service and efficacy in service delivery, the relative utility value of which is actually determined by the writer's personal preference. As alternatives to solve the issue, four methods are proposed: (1) current system, (2) partial introducing scheme of private insurance in a non-allowance, (3) full introducing scheme of private insurance in a non-allowance, and (4) competitive scheme between public and private insurance in non-allowance & allowance. The alternatives are quantitatively and qualitatively evaluated in terms of political and fully thought-out technical feasibilities. By the result of feasibilities' analysis, the partial introducing scheme of private insurance in a non-allowance is finally recommended as an optimum alternative to solve the policy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