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이 글은 1990년부터 2002년까지의 정보통신산업과 비정보통신산업 간 관계를 동학최적화(Dynamic Optimization)에 기초한 2부문 모형을 통해 분석한다. 효용함수와 생산함수로 CES(Constant Elasticity of Substitution)함수를 이용하였으며, 모형의 정상상태(stationary state)를 수치적으로(numerically) 해석하였다. 이 논문의 결론은 정보통신산업의 기술성장률이 여타 산업과 동일하였다면 1990년부터 2002년까지 경제전체가 매년 약 -2%의 성장을 기록하였을 것이라는 것이다. 이러한 결론에 이르는 과정에서 정보자본과 비정보자본의 대체탄력성이 2에 가깝고, 정보산업에서는 총요소생산성의 기여비중이 70%를 상회하지만 비정보통신산업에서는 그것의 기여가 마이너스임을 밝히고 있다. 하지만 이러한 추정치들의 신뢰구간(confidence interval)이 통계적으로 계산되지 않았기 때문에, 이러한 수치들은 통계적 추정치가 아니라 이론적인 추정치임에 유의해야 한다.


This paper constructs and analyses the two sector model of information and telecommunication(IT) industry and others, based on dynamic optimization. The model employs CES for its utility and production function, and is numerically solved to be calibrated using two sectors' data from 1990 to 2002. The conclusion of this paper can b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the elasticity of substitution between IT capital and others is about 2. Second, the contribution of Total Factor Productivity(TFT) to IT industry's growth reaches around 70%, while that to other industries' growth is negative. Third, if total factor productivity of IT industry had been the same as that of other industries, then the annual growth rate of Korean economy would have been -2%. It must be noted that the above estimates are not computed statistically but theoretically with calib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