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2002년 4월 이회창 한나라당 전 총재가 한나라당 대선 후보 선출과정에서 김대중 ‘국민의 정부’가 추진한 일련의 정책들, 즉 경제적 구조조정, 금융정책, 의약분업 및 건강보험의 통합을 들어 ‘좌파적’ 정부라고 공격함으로써 이른바 이념논쟁이 촉발되었다. 1980년대 초부터 전개된 긴 건강보험 통합논쟁 과정에서 위험분산 및 소득재분배 효과, 관리운영의 효율성 등 건강보험통합의 경제적ㆍ사회적 효과에 관한 논의는 충분히 이루어졌으나 그 이념성에 대해서는 본격적으로 거론된 바가 없었다. 그런 가운데 제기된 이념논쟁은 건강보험 통합의 이념적 성격을 규명할 수밖에 없는 계기가 되기에 충분했다. 본고는 건강보험통합의 이념성을 밝히는 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먼저 영국, 프랑스, 독일 등 서유럽 국가에서 전개된 사회보험통합논쟁의 내용과 통합에 대한 사회 제 세력들의 입장을 살펴봄으로써 건강보험통합의 이념적 성격의 근거를 찾고자 노력했다. 그런 다음 우리나라 건강보험 통합논쟁에서 나타난 사회세력들의 입장과 그 사유에 대해 검토했다. 이를 통해 우리나라 건강보험 통합논쟁이 사회주의적 또는 사회민주주의적 이념과는 거리가 멀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In April 2002, Hue Chang Lee, the former president of Hannara Party, has criticized that Kim Dae Jung ‘People’s Administration’ was a ‘left’ government considering its major policies such as the economic structural adjustment, the financial policy, the separation of pharmacy and clinic, and the integration of the health insurance system. While the socio-economic aspect of the health insurance system integration like effects of social integration, risk pooling and income redistribution, and efficiency of health insurance management have been analyzed enough through the long and sharp debate upon the health insurance system integration started on 1980’s, its ideological aspect has not fully discussed. For better or worse, Mr. Lee's criticism was a important opportunity to stimulate interpreting the ideological aspect of the health insurance integration. This article is intended to find out whether the health insurance system integration in Korea is one kind of left policies or not. For the purpose, the major social forces’ attitudes to the integration of social security systems and the reasons of their pros and cons in European countries as well as Korea were reviewed. It is very important to analyze and clarify the ideological aspect of its integration. In conclusion, the health insurance system integration is not concerned with not only socialism but also social democra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