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목적 : 경부림프절 경부 림프절 비대의 조직학적 진단에 초음파 유도하의 핵생검이 안전하고 정확 한지를 평가하고자 한다. 대상 및 방법 : 경부 림프절 종대를 주소로 조직검사가 의뢰된 환자 중 최근 감염이 없거나 악성의 경력이 없는 79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7-12 MHz의 선형 탐촉자를 이용하여 초음파를 보면서 12 mm의 홈이 파인 16 gauge 생검침을 이용하여 핵생검을 하였으며 2-4회 조직을 얻었다. 조직검사의 성공율과, 연관된 합병증 유무를 조사하였다. 결과 : 79예 중 73예에서 진단이 되었으며(92.4%), 조직학적 진단은 양성이 58예(결핵림프절염 24예, 반응성과형성 19예, Kikuchi병 14예, 비특이성림프절염 2예), 악성이 15예(림프절 전 이 8예, 림프종 7예)였다. 림프종으로 진단된 7예 중 5예는(71.4%) 아형을 알기에 충분하였다. 시술과 관련된 합병증을 관찰되지 않았다. 결론 : 경부임파선 종대의 원인을 알아내는데 있어서 초음파 유도하의 핵생검은 수술적 조직검사를 대치할 수 있는 매우 안전하고 정확한 검사이다.


PURPOSE : To evaluate the efficacy of ultrasound-guided percutaneous core-needle biopsy in establishing histopathologic diagnoses of cervical lymphadenopathy. MATERIALS and METHODS : Seventy nine patients with cervical lymphadenopathy without a history of malignancy or recent infection underwent ultrasound-guided core-needle biopsies. Lymph node tissues were obtained by 2 to 4 times of freehand core-needle biopsy technique using a 7.5-12 MHz ultrasound transducer and a short-excursion(12 mm), spring-loaded automated gun with an 16-gauge cutting needle. We evaluated diagnostic yields of biopsies and related complication. RESULTS : Histologic diagnoses were conclusive in 73 cases (92.4%) including 57 benign causes (24 cases of tuberculous lymphadenitis, 19 cases of reactive hyperplasia, 14 cases of Kikuchi Disease and 2 cases of nonspecific lymphadenitis) and 12 malignancies (8 cases of metastatic lymphadenopathy, 7 cases of lymphoma). In 5 of 7 patients with lymphoma, histologic subclassification was established with obtained tissue to guide treatment. No complications were seen after biopsy. CONCLUSION : Ultrasound-guided core-needle biopsy of cervical lymphadenopathy is a safe, minimally invasive alternative to surgical biopsy, enabling a histologic diagnosis for treatment planning in the majority of ca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