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논문은 한 쌍의 스테레오 영상으로부터 BDM(Bidirectional Disparity Morphing)을 이용하여 중간 시점 영상을 보간하는 방법을 제안한다. 영상은 하나 이상의 계층으로 구성되어 있고 각각의 계층은 유사한 시차값을 갖기 때문에, 블록 단위의 시차 맵을 이용하는 것은 유용하다. 또한 블록 단위의 시차 맵은 시차 계산을 위한 영상의 해상도를 줄여 계산량을 크게 감소시킨다. 그러나 서로 다른 계층이 겹쳐진 영역에서는 시차가 급격히 변화하여 정합 오차가 증가하고, 가려짐이 발생할 확률이 높다. 따라서 정합 결과에 따라 블록의 크기를 변화시켜 보다 정밀하게 대응 블록을 검색하여 잘못된 시차 계산을 막고, 아울러 가려진 영역을 검출할 수 있다. 가려진 영역의 시차는 가려짐 패턴을 이용하여 올바른 시차를 지정할 수 있어, 결과적으로 보다 정확한 중간 시점 영상을 생성할 수 있다.


In this paper, we describe a novel method to generate an intermediate scene using BDM (Bidirectional Disparity Morphing) from the parallel stereopair. Because an image is composed of several layers and each layer has a similar disparity, it is available to use the block based disparity estimation. In order to prevent the false correspondence, however, we closely investigate the corresponding block as we adaptively vary the block size according to the estimation error. Therefore, we can detect the occlusion because of larger estimation error of the occluded region. We define three occluding patterns, which are derived from the peculiar property of the disparity map, in order to smooth the computed disparity map. The filtered disparity map using these patterns presents that the false disparities are well corrected and the boundary between foreground and background becomes sharper. As a result, we can improve the quality of the intermediate scen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