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전술한 결과는 집단가입과 민주시민성 간의 관계가 복잡함을 시사한다(유재원, 2000). 특히, 집단유형에 따라 집단가입이 일부 민주규범과 덕목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은 주목할 만 하다. 또 다른 흥미로운 발견은 집단가입이 정치참여에 확연한 차이를 준다는 것이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한국인들이 흔히 가입하는 귀속적 성격의 집단들은 공동선보다는 배타적 이익을 대변하는 경향이 있다. 그러한 집단들은 이익대변을 위해 구성원들을 정치과정에 동원시키지만 내집단에 대한 신뢰와 외집단에 대한 불신을 조장할 수 있다. 아마도 그러한 이유에서 집단가입자들이 비가입자들보다 정치행동성은 강하지만 민주의식은 오히려 약하게 나타났는지 모른다. 그렇다면 우리 사회에서 단체생활의 민주주의에 대한 기여는 적어도 현재로서는 민주적 시민의식의 배양을 통해서가 아니라 참여적 정치행동의 자극을 통해서 이루어지는 것으로 볼 수 있다.2) 사회신뢰와 민주시민성


This article investigates the micro-level implications of social capital for the development of democratic citizenship through the analysis of a recent national sample survey. It is discovered that associational life of the Korean people as a whole is largely limited, private, informal and unorganized. A typological analysis of social trust reveals that levels of generalized trust among the Korean people are not high although those of particularized trust are relatively low. It also is found that group membership does not necessarily increase generalized trust or decrease particularized trust. Involvement in social networks does not promote democratic orientations; it merely leads to more active involvement in the political process. However, generalized trust motivates the Korean people to embrace democracy and reject its alternatives and to get involved in the political process psychologically or behaviorally. Overall, the findings suggest that the civic basis of new democracy in Korea is shallow and narrow and that the proliferation of associations does not necessarily lead to a civil socie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