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국민의 정부 출범 이후에 규제개혁위원회의 주도로 규제개혁이 추진되면서 규재건수의 감소 등 양적으로는 긍정적인 변화가 있었으나, 규제개혁의 원칙과 관련해서는 아직 개선의 여지가 많다. 경제규제개혁의 목표는 시장기능을 할성화시킴으로써 자유롭고 공정한 경쟁이 이루어지도록 하고, 또 자유로운 기업활동을 보장하고 규제로 인한 부정부패를 일소하는 것이 되어야 한다. 규제개혁을 통하여 정부 정책의 효율성을 제고함으로써 생산성 증가와 기술혁신, 성장잠재력 제고 등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요컨대 규제개혁의 지속적인 추진을 위해서는 시장기능의 활성화라는 규제개혁의 원칙에 대한 합의가 요구된다. 아울러 비용편익 분석 기법의 발전과 규제개혁 전문가 육성, 규제개혁위원회의 위상 제고 등 절차적인 요인들의 개선도 동시에 진행될 필요가 있다.


In spite of the positive, quantitative change of the regulation reform under the Kim Dae-jung administration, there is still much need for improvement in relation to the principles of the regulatory reform. The objective of reform of economic regulations should be that market functions are facilitated to allow free and fair competiton and, through it, the efficiency of resource allocation is enhanced; that business are guaranteed of unconstrained activities; and that injustice and corruption borne out of regulations, we can expect such effects as increase in productivity, technological innovation, and enhancement of growth potential. For instance, for a continuous promotion of regulatory reform, it is imperative to have an agreement on the principle of inducement of market functions. At the same time, it is necessary to motivate improvement in the proceeding steps such as development of cost-benefit analysis techniques, fostering of experts in regulatory reform, and heightening of the status of the Regulatory Reform Committ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