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연구목적: 본 연구는 동성애자와 이성애자의 삶의 질과 정신 건강-우울, 자살 등-에 대해서 비교하였으며, 동성애자의 삶의 질이 여러 정신 건강과 어떤 관련성이 있는가를 연구하였다. 방 법: 20~30대의 남성 동성애자 129명과 남성 이성애자 114명을 대상으로 횡단적 연구를 실시하였다. 동성애자와 이성애자 모두 삶의 질(소외감), 우울감, 자살 생각, 무망감, 자아 존중감, 대처 방식, 사회적 지지와 갈등, 가족의 적응력과 결속력에 대해서 자기 보고식 척도를 사용하여 비교하였다. 결 과: 동성애자군과 이성애자군 간에 연령, 학력, 월수입, 음주, 흡연, 종교에서는 유의미한 차이가 없었다. 동성애자군이 이성애자군에 비해서 과거 여성스러움으로 놀림의 경험, 과거 정신과 병력, AIDS 검사면에서 유의미하게 높게 나타났다. 자아 존중감, 무망감, 대처방식, 가족의 적응력, 사회적 지지와 갈등에서는 두 군 사이에 별다른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다. 동성애자군이 이성애자군에 비해서 삶의 질과 가족 결속력이 저하되어 있었으며, 우울감과 자살 사고가 높게 나타났다. 삶의 질의 하위 변인인 가정으로부터의 소외, 사회로부터의 소외, 대인 관계로부터의 소외가 동성애자군에서 높게 나타났다. 따라서, 높은 우울감과 낮은 가족의 결속력이 동성애자의 삶의 질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나왔다. 결 론: 동성애가 DSM 진단 기준에서 제외 되었지만, 많은 정신 건강 문제들이 이성애자군에 비해서 동성애자군에서 높게 나타나고 있다. 동성애자로서 가지게 되는 여러 가지 우울, 가족 관계에 대한 더 많은 연구와 도움이 필요할 것이다.


Objectives:The study was performed to compare the quality of life and mental health -depression, suicide etc- in homosexual men with those in heterosexual men and to identify how the quality of life is related with mental health. Methods:129 homosexual men and 114 heterosexual men in twenties and thirties were enrolled by crosssectional method. Quality of life, depression, suicidal idea, hopelessness, self esteem, coping strategy, social support, social conflict, familiar adaptability and familiar cohesion were measured by self-report scale to compare the homosexual and the heterosexual groups. Results:The results showed that age, educational level, income, alcohol intake, smoking and religion were not significantly different between homosexual group and heterosexual group. Teased experience about feminity, past psychiatric history, HIV test experience in homosexual group were higher than those in heterosexual group. The self- esteem, hopelessness, coping strategy, familiar adaptability and social support-conflict were not significantly different between two groups. Homosexual group had poorer quality of life, lower familiar cohesion, higher depression and higher suicidal idea than heterosexual group. Being alienated from home, social system and interpersonal relationship, which are subscales of the quality of life, scored lower by homosexual group as compared with heterosexual group. Therefore, high depression and low familiar cohesion had significant effect on the quality of life in homosexual group. Conclusion:Although homosexuality is excluded from DSM, the prevalences of many mental health problems are higher in homosexual group than heterosexual group. It is suggested that the more studies on depression and familiar function related to homosexuality are nee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