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신선초 추출물의 접촉성 아토피 피부염 완화효과를 확인하고 이의 소재를 개발하기 위한 목적으로 신선초 DW 추출물, 50% 에탄올 추출물, 100% 에탄올 추출물을 DNFB로 아토피를 유도한 마우스 동물모델에 각각 처리하여 in vivo 실험과 in vitro 실험을 실시하였다. 그 결과, 신선초 추출물을 처리한 군의 귀 손상정도가 대조군에 비해 감소되었으며, 귀 조직을 HE 염색으로 전체 귀 두께와 상피 두께를 측정하였을 때에도 대조군에 비해 상당한 감소를 나타냈다. 또한 RT-PCR로 염증 분자마커인 MMP series의 mRNA 발현수준을 검토한 결과, 신선초 추출물은 MMPs에 비의존적으로 마우스 아토피 피부염의 완화작용에 작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염증반응을 유도한 마우스 비장조직세포에서 염증성 cytokine인 IL-4는 신선초 녹즙에서 농도 의존적으로 감소되었으며, IL-13 또한 신선초 녹즙과 에탄올 추출물에서 상당한 억제효과가 있음을 확인하였다. 이상의 결과로 신선초 추출물의 항아토피 활성을 확인 하였으며, 관련 제품 개발에 유용한 소재가 될 가능성을 확인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valuate the anti-atopic-dermatitis effect of Angelica keiskei extract using a DNFB-induced animal model of atopic-dermatitis symptoms. A. keiskei was prepared via extraction with DW, 50% ethanol, and 100% ethanol in addition to fresh juice. All the extracts reduced the thickness levels of the ears and ear epidermis against swelling by DNFB inducement, especially in the aqueous-extract-treated group. The mRNA expressions of matrix metalloproteinases (MMPs), however, were not observed, which may indicate that Angelica keiskei extract alleviates the atopic-dermatitis symptoms in an MMP-independent manner. Finally, the level of the inflammatory cytokine IL-4 was inhibited only in the juice-treated group, although the IL-13 level was inhibited in the juice-, 50%-ethanol-extract-, and 100%-ethanol-extract-treated groups in a dose-dependent manner, and was not inhibited in the aqueous-extract-treated group. Taken together, these results suggest that Angelica keiskei extract has an inhibitory effect on atopic dermatitis, and may be a useful biomaterial for the development of cosmeceutica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