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백두대간은 국토의 근간이자 주요 생태축으로서 최근 각종 개발요구에 적절히 대응하기 위한 보전적 전략 수립과 함께 체계적인 관리가 요구되고 있다. 이를 위해서는 관리대상을 공간적으로 명확하게 설정하는 일이 선행되어야 한다. 이 연구는 백두대간의 관리구역을 합리적으로 설정하기 위한 제안적 시도로서, 마루금으로부터 적절한 관리범위를 설정함에 있어 수계 및 유역 개념에서 접근하면서 현실적인 인간 간섭의 영향 정도를 감안하고자 하였다. 따라서 지형특성이 다양한 사례지역을 대상으로 수치지도 및 Landsat TM 영상을 활용하여 수계 및 유역 분석, 도로망 분석, 토지이용 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유역확장방식에 의해 마루금으로부터 관리범위를 확장해나가면서 도로율과 토지이용상태의 변화를 추적함으로써 관리범위의 한계를 탐색하였다. 유역확장방식은 백두대간의 관리범위 설정 기법으로 효율적이었으며, 사례지역의 관리범위는 4차확장유역까지가 적절한 것으로 나타났다.


In recent years, synthetic and systematic management with conservation-oriented strategy for Baekdu-daegan, which is the greast chine as well as the major ecological axis of the Korean Peninsula, is being required to cope adequately with the various kinds of development urge. For this, spatially definite zoning for the managerial area on Baekdu-daegan has to be completed first. This study is to take into consideration the traditional concepts of stream and watershed as well as the actual disturbance on Daegan area, and to propose the process for reasonably establising the managerial boundary adjacent to the Ridges. The case site with topographically diverse characteristics was selected, and the analyses on watershed, road network and land use were carried out using the digital maps and Landsat TM images. Based on these analyses results, the managerial boundaries as alternative from the Ridges were produced by watershed expansion process, and uesd for tracing the changes of road occupancy rate and areal ratio of various land use types to the relevant watersheds to search out the adequate managerial boundary. The results show that watershed expansion process could be effective tool for establishing the managerial boundary, and the fourth expanded watershed would be included for the adequate managerial boundary of the case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