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이 연구는 미디어 속성과 이용 동기에 관한 논의를 바탕으로 텔레비전과 인터넷, 그리고 휴대전화의 미디어 속성 평가와 이용 동기 차이를 비교·분석하였다. 연구 결과 휴대전화는 보다 상호 작용적이고 비전문적, 그리고 사적/개인적인 매체로 평가되고 있었고, 인터넷은 정보원에 대해 잘 모르고 전문적이며, 친근하지 않아 이용하기 어려우나 능동적인 매체로 인식되고 있었다. 반면 텔레비전은 일방적이지만 정보원에 대해 잘 알고 있으며, 보다 친근하고 이용하기 쉬우며, 공적이고 비개인적이며 그리고 수동적인 매체로 여겨지고 있었다. 세 매체의 이용 동기에서는 모든 항목에서 텔레비전이 인터넷과 휴대전화에 비해 가장 강한 이용 동기를 가지고 있었다. 미디어 속성에서는 TV에 비해 인터넷과 휴대전화가 유사성을 가지고 있었던 반면 이용 동기에 있어서는 TV와 인터넷이 비슷한 것은 본 연구의 또 다른 재미있는 결과라 할 것이다.


Base on uses and gratification theory which is focused on audience's perspectives, this study researched the media characteristics and use motives of cellular phone, Internet and television In Korea. The results showed that media audiences regarded Internet as an unfamiliar, technical-oriented but active, informative medium with incredible information sources, while television is considered as passive, nonpersonal, familiar and convenient one-way medium with credible information sources. Cellular phone is considered as an interactive, private and individual medium. As for the difference of use motives in three media, Internet ranked higher than other two media about "to stimulate the sexuality." While television has the highest use motive, cellular phone has the lowest use motive among three media. This result means that up till now, Korean media users regard cellular phone as not medium but just communication tool. The reason why Internet has been partially positioned as one of popular mass media by replacing television in Korea is that Internet has interactivity, individuality and activity. The result of this study shows cellular phone is much more interactive and personal than Internet. To be cellular phone the popular mass media through the successful implementation of IMT-2000 plan, therefore, it has to integrate not only its portable ability but also interactivity, activity of Internet and familiar and convenient characteristics of televi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