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홍석주는 18-19세기 한국의 정통주자학자이다. 그런데 그는 주자 후학들의 학문태도에 대해 부정적 입장을 견지한다. 그는 주자 후학들이 논변하는 ‘이기성명의 설[理氣性命之說]’이 허학이며 공리공담일 뿐이라고 비판하며, 주자 후학들의 학문태도에 의리의 실천이 결여되어 있다고 지적한다. 그러므로 그는 본원유학 즉 수사학으로의 복귀를 지향한다. 그에 따르면, 본원유학이 강조한 것은 실제적 이론 특히 수신과 치인에 관련된 이론이다. 『정로』에서 그는 노자가 이단은 아니고, 노자의 도가 유학의 도와 동일하며, 『도덕경』이 수기치인의 전적이라고 주장한다. 그에 따르면, 노자는 진실한 인의예지를 부정한 것이 아니라, 춘추시대의 허위적 인의예지를 비판하고 부정한 것이다. 노자는 ‘어진 사람[仁者]’이고 『도덕경』은 ‘어진 덕을 베푸는 방법을 논한 책[仁術之書]’이다. 홍석주는 노자가 말한 ‘자애로움[慈]’, ‘검약함[儉]’, ‘겸손함[謙]’, ‘부쟁(不爭)’의 이론을 매우 높게 평가하고, 만약 고대 중국인들이 노자의 이러한 이론을 잘 견지했다면 춘추전국이라는 국가의 분열이 일어나지 않았을 것이라고 주장한다. 특별히 그는 유학자들에게 존심공부를 위해 노자가 말한 ‘치허극(致虛極), 수정독(守靜篤)’을 실천할 것을 권고한다. 홍석주는 개방적, 실제적, 실증적 학문태도의 소유자이다. 노자를 이단으로 간주하는 학술환경에서 『도덕경』을 주해한 점, 노자와 『도덕경』에 대한 관습적 이해에 대해 실증적 태도로 논박한 점, 실제성을 갖는 노자의 이론과 관념의 수용을 권고한 점 등을 볼 때, 『정로』는 홍석주의 실용주의적 학문관이 잘 반영된 저작이다.

키워드

홍석주, {정로}, 실용주의적 학문관, 노자, 수기치인.

참고문헌(16)open

  1. [인터넷자료] 홍석주 / 연천집, 한국문집총간

  2. [단행본] 홍석주 / 2001 / 홍석주의 노자 / 예문서원

  3. [단행본] 홍석주 / 2012 / 역주홍씨독서록 / 아세아문화사

  4. [단행본] 연세대학교 국학연구원 / 2004 / 전통의 변용과 근대개혁 / 태학사

  5. [단행본] 윤사순 / 2008 / 실학의 철학적 특성 / 나남

  6. [단행본] 최영성 / 2006 / 『한국유학통사』하 / 심산

  7. [단행본] 한국철학사연구회 / 2010 / 한국철학사상사 / 심산

  8. [학술지] 金兌勇 / 2017 / 論朝鮮儒者朴世堂的『新註道德經』 / 宗敎學硏究 (116)

  9. [학술지] 김문식 / 1994 / 홍석주의 경학사상 연구 / 규장각 16

  10. [학술지] 김학목 / 2000 / 『정로』에 나타난 연천 홍석주의 사상 / 민족문화 23

  11. [학술지] 김학목 / 2003 / 淵泉 洪奭周가 『道德經』을 주석한 목적 ―사상사적인 관점 아래 『醇言』과 『新註道德經』과의 관계를 중심으로― / 철학연구 60 : 5 ~ 24

  12. [학술지] 김학목 / 2013 / 18~9세기의 조선조 『도덕경』 주석 고찰 / 동방학 (26) : 199 ~ 218

  13. [학술지] 리상용 / 1998 / 홍석주의 실학사상에 대한 연구 / 서지학연구 16

  14. [학술지] 송항룡 / 2001 / 조선조 노장주석서 연구 / 동양철학연구 26·27

  15. [학술지] 조성산 / 2016 / 19세기 조선의 지식인 지형 ―균열과 가능성 / 역사비평 (117) : 119 ~ 152

  16. [학술지] 최석기 / 2006 / 淵泉 洪奭周의 학문성향과 <대학>해석의 특징 / 漢文學報 15 (1) : 39 ~ 82